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간 무역액 1조달러 역대 최단기 돌파…반도체·석유화학이 주도(종합)

송고시간2021-10-26 14:17

beta

우리나라의 연간 무역액이 역대 최단기간에 1조달러를 돌파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26일 오후 1시 53분께 수출 5천122억달러, 수입 4천878억달러로 전체 무역액이 1조달러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올해 들어 빠른 속도로 회복하며 다시 1조달러를 돌파했으며, 이러한 추세가 이어진다면 올해 연간 무역액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전망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0월 달성 최초, 앞선 기록보다 21일 빨라…1년만에 다시 1조달러 회복

7월 기준 무역규모 세계 8위…"연간 수출액-무역액 사상 최고치 경신 전망"

코로나19 딛고 신기록 달성한 한국무역
코로나19 딛고 신기록 달성한 한국무역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6일 오후 부산항이 분주한 모습이다.
우리나라의 연간 무역액이 역대 최단기간에 1조달러를 돌파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26일 오후 1시 53분께 수출 5천122억달러, 수입 4천878억달러로 전체 무역액이 1조달러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10월에 1조달러를 돌파한 것은 1956년 무역통계를 작성한 이래 처음이다. 2021.10.26 handbrother@yna.co.kr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우리나라의 연간 무역액이 역대 최단기간에 1조달러를 돌파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26일 오후 1시 53분께 수출 5천122억달러, 수입 4천878억달러로 전체 무역액이 1조달러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10월에 1조달러를 돌파한 것은 1956년 무역통계를 작성한 이래 처음이다.

기존의 역대 최단기 1조달러 달성 시점인 2018년의 11월 16일보다 21일 빠르다.

무역액 1조달러는 자동차 5천만대 거래에 해당하는 규모다. 자동차만으로 무역을 한다고 가정하면 국내 등록된 모든 자동차 대수인 2천470만대를 수출하고 같은 양을 수입해야 달성 가능하다는 의미다.

우리나라의 연간 무역액은 2011~2014년과 2017~2019년 총 7차례 1조달러를 돌파했으나 지난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소비 감축과 이에 따른 세계 무역 침체로 1조달러 밑으로 떨어졌다.

그러나 올해 들어 빠른 속도로 회복하며 다시 1조달러를 돌파했으며, 이러한 추세가 이어진다면 올해 연간 무역액은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전망이다.

[그래픽] 역대 무역 1조 달러 돌파 시점
[그래픽] 역대 무역 1조 달러 돌파 시점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역대 무역 1조 달러 달성 시점
역대 무역 1조 달러 달성 시점

[산업부 보도자료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사상 최고치의 무역액 전망이 나오는 배경에는 수출 증가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수출액은 지난 20일 5천억달러를 돌파하며 5년 연속 5천억달러 행진을 이어갔으며, 연말까지 6천억달러를 넘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올해 들어 지난 20일까지 주요 수출 품목을 보면 반도체(983억달러), 석유화학(437억달러), 일반기계(416억달러), 자동차(364억달러) 등의 순으로 규모가 컸다.

반도체 중에서는 메모리반도체가 슈퍼 사이클을 맞아 단가 강세 속에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유지하며 수출 호조세를 이어갔다.

석유화학도 의료용 라텍스, 타이어 등 합성고무 수출 급증에 힘입어 누적 수출액이 작년 동기 대비 56.7% 증가했다.

전 세계적인 건설·제조업 경기 회복 영향으로 건설기계·공작기계를 중심으로 기계 수출도 증가세를 나타냈고, 자동차는 차량용 반도체 수급 차질에도 친환경차와 SUV 등 고부가 차량 수출 선전에 힘입어 수출액이 31.5% 늘었다.

이러한 주력 산업의 고른 수출 증가세 속에 중소·중견기업의 약진도 전체 수출액을 끌어올렸다.

지난 1~9월 중소기업의 수출 누적액은 853억달러로 역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K팝이나 K콘텐츠 등 한류를 바탕으로 우리나라의 문화 위상이 높아지면서 중소·중견기업 수출 비중이 높은 농수산식품, 화장품 등 소비재 품목 수출이 크게 늘었다.

이러한 원동력을 바탕으로 우리나라의 무역규모는 지난 7월 기준으로 세계 8위로 올라섰다. 우리나라 무역규모 순위는 2012년을 제외하고는 2009년 이래 줄곧 9위에 머물렀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사상 최단기 무역 1조달러 달성은 수출입 물류 애로, 변이 바이러스 지속, 공급망 차질 등 여러 난관을 극복하고 모든 국민이 함께 이뤄낸 값진 성과"라며 "연간 수출액도 사상 최고치를 달성하도록 수출입 물류 현장 애로 해소, 중소기업 수출역량 강화 등 다방면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