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시, 코로나19 일상회복 추진단 운영…방역체계 전환 준비

송고시간2021-10-26 06:44

beta

울산시는 '코로나19 일상회복 추진단'을 구성하고,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일상 회복을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추진단 주요 역할은 정부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중심의 단계적 일상 회복 추진방안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지역 방역 여건과 의료 대응 역량을 반영한 방역체계 전환을 준비하는 것이다.

안승대 시 기획조정실장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 덕분에 추석과 10월 연휴 이후에도 방역 상황이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라면서 "촘촘한 방역망을 유지하면서 시민들의 소중한 일상을 되돌려드리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일상 회복 대책 마련에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앞두고 붐비는 거리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앞두고 붐비는 거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는 '코로나19 일상회복 추진단'을 구성하고,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일상 회복을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송철호 울산시장과 장수완 행정부시장이 각각 단장과 부단장을 맡은 추진단은 총괄, 민생·경제, 자치·소통, 사회·문화, 의료, 방역·안전 등 6개 분야 지원반으로 구성됐다.

추진단 주요 역할은 정부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중심의 단계적 일상 회복 추진방안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지역 방역 여건과 의료 대응 역량을 반영한 방역체계 전환을 준비하는 것이다.

또 지역 특성에 맞는 의제 발굴과 사업 추진으로 일상 회복의 연착륙을 뒷받침할 예정이다.

시는 기존 비상경제대책회의, 큰 두레회, 방역전문가 자문단 등을 활용해 시민들의 폭넓은 의견을 수렴한다는 방침이다.

이밖에 시는 연말까지 조직개편을 통해 코로나19 대응 역량을 강화하고 감염병 대응 체계를 보강하기 위한 '코로나19 총괄관리 담당'과 '병상운영 담당' 신설도 추진하고 있다.

안승대 시 기획조정실장은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 덕분에 추석과 10월 연휴 이후에도 방역 상황이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다"라면서 "촘촘한 방역망을 유지하면서 시민들의 소중한 일상을 되돌려드리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일상 회복 대책 마련에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