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 경선룰 확정 시도…양자대결이냐 4지 선다형이냐

송고시간2021-10-26 05:00

beta

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회의를 열고 여론조사 문항 확정을 시도할 계획이다.

본선 진출자는 일반 국민 여론조사 50%와 당원 투표 50%를 합산해 결정되는데, 여론조사 문항을 어떻게 할지를 두고 캠프 간 견해차가 큰 상황이어서 절충에 난항이 예상된다.

당 선관위가 역선택 방지 조항 없이 '경쟁력' 조사를 채택하기로 한 가운데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은 1대1 양자 대결 조사를, 홍준표 의원 측은 4지 선다형 조사를 각각 요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은 26일 대선 후보 경선 최종 라운드에 적용할 여론조사 방식을 조율한다.

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회의를 열고 여론조사 문항 확정을 시도할 계획이다.

본선 진출자는 일반 국민 여론조사 50%와 당원 투표 50%를 합산해 결정되는데, 여론조사 문항을 어떻게 할지를 두고 캠프 간 견해차가 큰 상황이어서 절충에 난항이 예상된다.

당 선관위가 역선택 방지 조항 없이 '경쟁력' 조사를 채택하기로 한 가운데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은 1대1 양자 대결 조사를, 홍준표 의원 측은 4지 선다형 조사를 각각 요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의힘 합동토론회 기념사진
국민의힘 합동토론회 기념사진

(대전=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들이 25일 오후 대전시 서구 만년동 KBS대전방송총국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전·세종·충남·충북지역 대선 경선 후보 합동토론회 시작 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부터 윤석열, 홍준표, 원희룡, 유승민 후보. 2021.10.25 [공동취재] psykims@yna.co.kr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