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헤어진 여성 집 찾아가 계속 벨 누른 40대 스토킹범 입건

송고시간2021-10-25 16:04

beta

헤어진 여성의 집을 찾아가 초인종을 계속 누른 남성이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25일 세종남부경찰서에 따르면 40대 남성 A씨는 지난 22일 밤 세종시에 사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여러 차례 벨을 눌렀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이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에 대해 경고했으나, 그는 1시간여 후에 다시 찾아가 똑같은 행위를 반복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종남부경찰서, 스토킹처벌법 적용해 현행범 체포

스토킹 (CG)
스토킹 (CG)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헤어진 여성의 집을 찾아가 초인종을 계속 누른 남성이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25일 세종남부경찰서에 따르면 40대 남성 A씨는 지난 22일 밤 세종시에 사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여러 차례 벨을 눌렀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이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에 대해 경고했으나, 그는 1시간여 후에 다시 찾아가 똑같은 행위를 반복했다.

경찰은 그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를 조사한 뒤 현재는 석방한 상태"라며 "피해자에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긴급 조처를 해뒀다"고 말했다.

경찰은 추후 A씨를 다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지난 21일 시행된 스토킹처벌법은 스토커를 최고 3년 징역에 처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기존 경범죄 처벌법을 적용해 대부분 범칙금만 부과했던 처벌 수위를 높였다.

스토킹은 상대 의사에 반해 정당한 이유 없이 상대 또는 그의 가족, 동거인을 대상으로 ▲ 접근하거나 진로를 막아서는 행위 ▲ 주거지나 그 부근에서 기다리거나 지켜보는 행위 등을 말한다.

[그래픽] 스토킹 행위와 스토킹처벌법
[그래픽] 스토킹 행위와 스토킹처벌법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 21일부터 스토킹처벌법이 시행됨에 따라 반복적으로 스토킹 범죄를 저지르는 경우 3년 이하의 징역에 처할 수 있다.
bjbi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