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KT 본사에 사이버테러팀 급파…장애 원인·피해 규모 조사

송고시간2021-10-25 14:00

beta

경찰은 25일 오전 발생한 KT 네트워크 장애와 관련 KT 본사에 사이버테러팀을 급파해 원인과 피해 규모 등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성남시 KT 분당 본사에 사이버테러 1개 팀 5명을 보내 네트워크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이번 조사는 임의수사 형식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경찰은 우선 네트워크 장애의 원인과 피해 규모 파악에 집중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원=연합뉴스) 최종호 기자 = 경찰은 25일 오전 발생한 KT 네트워크 장애와 관련 KT 본사에 사이버테러팀을 급파해 원인과 피해 규모 등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KT 통신망 '먹통'…통화 안 되고, 인터넷 멈추고
KT 통신망 '먹통'…통화 안 되고, 인터넷 멈추고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25일 오전 KT 인터넷망이 대규모 디도스 공격 탓에 장애를 일으키면서 광주 도심 버스 도착 알림 전광판의 정보가 끊기고, 시민들이 통화에 불편을 겪고 있다. 2021.10.25 pch80@yna.co.kr

경기남부경찰청은 성남시 KT 분당 본사에 사이버테러 1개 팀 5명을 보내 네트워크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이번 조사는 임의수사 형식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경찰은 우선 네트워크 장애의 원인과 피해 규모 파악에 집중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안이 중대한 만큼 KT 본사로 빨리 갈 수 있는 경기남부청에 상황 파악을 맡겼고, 경기남부청 사이버테러팀이 곧바로 출동했다"며 "일단은 범죄 혐의점이 있는지 확인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께부터 KT의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에 1시간가량 장애가 발생했다.

전국 곳곳의 가입자들이 인터넷 서비스 이용 등에 큰 불편을 겪었다.

인터넷 검색부터 증권거래시스템, 상점의 결제 시스템 이용 등 KT 인터넷 전반에 걸쳐 서비스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

정오께 대부분 인터넷 서비스가 정상을 찾아가는 것으로 보이지만, 일부 지역에선 복구가 늦어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KT는 "위기관리위원회를 즉시 가동, 신속히 조치하고 있다"며 "빠른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zorba@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hSL42WnDYZ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