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서 사파리투어 관람객 호랑이에게 달려가 "어흥∼"

송고시간2021-10-25 13:32

beta

중국 베이징의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 중 한 관람객이 갑자기 차에서 내려 호랑이에게 달려가는 아찔한 상황이 연출됐다.

25일 환구망(環球網)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23일 오후 베이징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를 하던 장모(56) 씨가 갑자기 차에서 뛰어 내리더니 직원의 저지를 뿌리치고 호랑이를 향해 달려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바이두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바이두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베이징=연합뉴스) 한종구 특파원 = 중국 베이징의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 중 한 관람객이 갑자기 차에서 내려 호랑이에게 달려가는 아찔한 상황이 연출됐다.

25일 환구망(環球網) 등 중국 매체에 따르면 23일 오후 베이징 야생동물원에서 사파리 투어를 하던 장모(56) 씨가 갑자기 차에서 뛰어 내리더니 직원의 저지를 뿌리치고 호랑이를 향해 달려갔다.

그는 호랑이가 모여 있는 곳으로 다가간 뒤 땅에 엎드려 호랑이 울음소리를 흉내 냈다고 목격자들은 전했다.

장 씨 앞에는 백호랑이 11마리가 있었다.

호랑이는 장 씨를 바라보거나 주변을 어슬렁거렸지만, 다행히 공격적인 행동은 하지 않았다.

장 씨의 돌발행동에 깜짝 놀란 현장 직원이 호랑이에게 먹이를 던져주며 주의를 분산시켰고, 추가로 투입된 다른 동물원 관계자들이 호랑이를 전시장 밖으로 몰아낸 뒤 그를 안전하게 구조했다.

장 씨는 다치지 않았다고 신문은 전했다.

동물원 측은 장씨를 경찰에 신고했고, 경찰은 공공장소 질서를 훼손한 혐의로 그를 형사 구류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jkha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k5eXlfs8D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