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기록유산 한국위원회 새 출발…위원장 서경호 교수

송고시간2021-10-25 13:15

beta

문화재청은 2017년 이후 활동을 중단한 '세계기록유산 한국위원회' 위원 10명을 새로 위촉했다고 25일 밝혔다.

위원장으로 선출된 서경호 서울대 명예교수를 비롯해 강문식 숭실대 교수, 옥영정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이현경 한국외대 선임연구원, 임진희 명지대 교수 등이 2025년 10월 20일까지 활동한다.

유네스코가 지난봄 세계기록유산 관련 제도를 재정비하면서 새롭게 출발한 한국위원회는 세계기록유산에 관한 전반적 사항을 논의하고 심의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계기록유산 한국위원회
세계기록유산 한국위원회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문화재청은 2017년 이후 활동을 중단한 '세계기록유산 한국위원회' 위원 10명을 새로 위촉했다고 25일 밝혔다.

위원장으로 선출된 서경호 서울대 명예교수를 비롯해 강문식 숭실대 교수, 옥영정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이현경 한국외대 선임연구원, 임진희 명지대 교수 등이 2025년 10월 20일까지 활동한다.

유네스코가 지난봄 세계기록유산 관련 제도를 재정비하면서 새롭게 출발한 한국위원회는 세계기록유산에 관한 전반적 사항을 논의하고 심의한다.

구체적으로는 세계기록유산 등재 신청 대상 선정과 신청서 검토, 국제 대응 업무, 유산 점검 등을 수행한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