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TV에 디즈니까지…11월 해외 OTT들 한국 공습

송고시간2021-10-25 10:52

beta

넷플릭스가 독주하고 있는 국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장에 애플TV+와 디즈니플러스가 가세하면서 OTT간 경쟁이 더욱 치열해졌다.

애플은 SK브로드밴드와 협력해 11월 4일 국내에서 애플TV+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넷플릭스 독주' 한국시장 경쟁 치열해질듯

애플TV+
애플TV+

[애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넷플릭스가 독주하고 있는 국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시장에 애플TV+와 디즈니플러스가 가세하면서 OTT간 경쟁이 더욱 치열해졌다.

애플은 SK브로드밴드와 협력해 11월 4일 국내에서 애플TV+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애플TV+는 업계 최초로 오리지널 콘텐츠만 제공하는 콘텐츠 구독 서비스다. 한국에서는 김지운 감독이 연출하고 배우 이선균씨가 주연으로 참여하는 오리지널 시리즈 'Dr. 브레인'을 선보인다.

애플TV+는 미국에서 '테드 래소', '더 모닝쇼', '어둠의 나날', '파운데이션', '인베이션', '서번트' 등 다양한 오리지널 시리즈를 제공하고 있다.

디즈니플러스는 한국에 11월 12일 출시된다.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디즈니 계열 업체들의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디즈니플러스가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는 총1만6천회분 이상이다. 디즈니플러스는 앞으로 한국 콘텐츠에도 투자해 한국어 오리지널 콘텐츠도 제공할 계획을 밝혔다.

애플TV+와 디즈니플러스 모두 국내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사업자를 통해 간접적인 방식으로 망 사용료를 낼 것으로 알려졌다.

월트디즈니 컴퍼니 OTT 디즈니+
월트디즈니 컴퍼니 OTT 디즈니+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처럼 애플TV+와 디즈니플러스, 그리고 국내 토종 OTT까지 시장 경쟁에 뛰어들면서 넷플릭스가 독주 중인 이 분야 국내 시장 상황에 변화가 있을지 주목된다.

넷플릭스는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 등의 성공으로 올해 3분기 약 438만명의 신규 유료 가입자를 확보했다. 넷플릭스의 전세계 누적 가입자는 2억1천360만명을 넘겼다.

2016년 초 넷플릭스에 이어 올해 11월 애플TV+와 디즈니플러스가 한국에 진출함에 따라, 글로벌 OTT 서비스 중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의 향후 국내 본격 진출 여부도 관심거리다.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는 2016년 말부터 한국 이용자의 가입이 가능한 상태지만 국내에서 사업을 적극적으로 벌이지는 않고 있다.

해외 OTT업체들의 한국 진출이 잇따르는 가운데, 국내 토종 OTT 업체들은 각자 콘텐츠 활성화 방안을 꾀하고 있다.

국내 토종 OTT인 티빙은 최근 출범 1주년을 맞아 한국을 넘어 해외에도 진출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일본과 대만 등 아시아 시장에 우선 진출한 뒤 미국, 유럽 등 10개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웨이브는 향후 5년간 1조원 규모의 콘텐츠 투자를 통해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jungl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gMA_EuI0t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