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팝스타 에드 시런, 새 앨범 공개 앞두고 코로나 확진

송고시간2021-10-25 08:56

beta

영국의 팝스타 에드 시런(30)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런은 24일(현지시간) 공식 SNS 계정에서 "슬프게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자가격리 중이고 정부 지침을 따르는 중"이라고 밝혔다.

싱어송라이터인 시런은 4년째 작업해온 새 앨범 '='(이퀄스)를 오는 29일 공개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영국 싱어송라이터 에드 시런
영국 싱어송라이터 에드 시런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영국의 팝스타 에드 시런(30)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런은 24일(현지시간) 공식 SNS 계정에서 "슬프게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자가격리 중이고 정부 지침을 따르는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런의 공개 활동에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싱어송라이터인 시런은 4년째 작업해온 새 앨범 '='(이퀄스)를 오는 29일 공개할 예정이다.

그는 "사람을 직접 만나는 일은 진행하기 어렵다"며 "집에서 할 수 있는 인터뷰나 작업은 최대한 진행할 예정이다. 실망시켜드려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시런은 백신을 접종했는지 여부는 밝히지 않았다.

[에드 시런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에드 시런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