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누리호 성취 최대한 알려야"…직접 연설문 수정한 문대통령

송고시간2021-10-24 11:16

beta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1일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II) 발사를 참관한 직후 이같은 문장으로 시작하는 대국민 연설로 시험 결과를 국민들에게 알렸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4일 페이스북에 '브리핑에 없는 대통령 이야기'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문 대통령의 메시지에 대한 뒷얘기를 상세히 전했다.

문 대통령은 "위성 모사체를 궤도에 안착시키지는 못했으나 1·2단 분리와 페어링 분리 등에 성공했으니 과장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성취를 최대한 축하할 것"이라고 언급한 뒤 직접 연설문을 수정했다고 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연구진 사기 북돋워야" 별도 지시도…"시험 실패하더라도 생방송 연설 하겠다"

누리호 발사 참관하는 문재인 대통령
누리호 발사 참관하는 문재인 대통령

(고흥=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1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 연구동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2)'의 발사를 참관하고 있다. 2021.10.21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누리호 비행 시험이 완료됐습니다. 자랑스럽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1일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II) 발사를 참관한 직후 이같은 문장으로 시작하는 대국민 연설로 시험 결과를 국민들에게 알렸다.

발사체를 우주 700㎞ 고도까지 올려보내는 데에 성공했지만 마지막에 위성 모사체(더미 위성)의 궤도안착은 실패한 상황에서, 문 대통령은 이날의 성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연구진을 격려하는 데 메시지의 무게를 실은 것이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4일 페이스북에 '브리핑에 없는 대통령 이야기'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문 대통령의 메시지에 대한 뒷얘기를 상세히 전했다.

박 수석에 따르면 누리호 시험발사 뒤 데이터 분석 도중 박수경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이 문 대통령에게 '위성 모사체 궤도안착 실패가 예상된다'는 소식을 보고했다고 한다.

이와 동시에 미리 준비해 간 대통령 연설문을 수정하는 작업도 시작됐다.

박 수석은 "과학기술보좌관은 '졌잘싸(졌지만 잘 싸웠다)' 콘셉트로 연설문을 '톤다운'하자고 제안했다"고 떠올렸다.

그러나 문 대통령은 "위성 모사체를 궤도에 안착시키지는 못했으나 1·2단 분리와 페어링 분리 등에 성공했으니 과장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성취를 최대한 축하할 것"이라고 언급한 뒤 직접 연설문을 수정했다고 한다.

문 대통령은 이후 연구원들을 격려하고 서울로 돌아오면서 "우리가 이룬 성취를 국민들께 잘 전달하고 연구진들의 사기를 북돋워 드리라"고 재차 주문했다고 박 수석은 전했다.

한편 발사 수일 전 청와대 내에서는 '만약 발사 시험이 실패할 경우 별도의 대통령 연설 없이 연구원들 격려만 하고 돌아오자'는 의견이 나왔으나, 문 대통령은 "시험이 실패하더라도 생방송 연설을 하겠다"며 일축했다고 한다.

이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참모회의 도중 "우주개발은 실패를 통해 소중한 경험을 축적하는 것이고 성공은 결국 시간문제"라며 "세계적으로도 첫 발사의 성공 확률이 낮은 것은 사실이지만 실패하더라도 지속적인 우주개발의 도전을 격려해야 한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박 수석은 지난 3월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서 실시된 누리호 발사체 1단부 최종 종합연소시험에 얽힌 일화도 소개했다.

박 수석은 "시험이 성공적으로 종료된 후 서울로 돌아오는 비행기 안에서, 문 대통령은 성공을 축하하는 SNS 메시지 초안을 직접 작성해 과기보좌관에게 친필 메모로 전달하고 의견을 물어봤다"며 "문 대통령의 우주에 대한 열정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라고 말했다.

hysup@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0xDq_-d6M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