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블랙핑크 "온난화 가속…지구 살리는 공동 목표로 나아가야"

송고시간2021-10-24 10:18

beta

걸그룹 블랙핑크가 유튜브 주최로 열린 환경보호 행사에서 기후 온난화 등 환경 이슈에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고 "지구를 살리자"라고 호소했다.

24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23일(미국 현지시간) 유튜브로 진행된 '디어 어스'(Dear Earth) 행사에 K팝 스타로는 유일하게 참석했다.

로제는 "우리 세대는 힘을 합쳐야 한다"며 "지구를 살린다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가야 한다. 지구의 현 상태에 대해 끊임없이 목소리를 내자"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튜브 주최 '디어 어스'서 환경보호 메시지…'스테이' 무대도 꾸며

'디어 어스' 행사에 참석한 블랙핑크
'디어 어스' 행사에 참석한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걸그룹 블랙핑크가 유튜브 주최로 열린 환경보호 행사에서 기후 온난화 등 환경 이슈에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고 "지구를 살리자"라고 호소했다.

24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23일(미국 현지시간) 유튜브로 진행된 '디어 어스'(Dear Earth) 행사에 K팝 스타로는 유일하게 참석했다.

멤버 리사는 "지구 온난화가 급격히 가속화하고 있다"며 "이대로 가면 우리가 보존해야 할 지구 자체가 사라질지도 모른다"고 경고했다.

로제는 "우리 세대는 힘을 합쳐야 한다"며 "지구를 살린다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가야 한다. 지구의 현 상태에 대해 끊임없이 목소리를 내자"고 강조했다.

블랙핑크는 이날 2016년 11월 발표한 음반 '스퀘어 투(SQUARE TWO)의 타이틀곡 '스테이'(STAY)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이 곡은 '내 곁을 떠날 것 같은 불안함과 곁에 있어 주기를 간절히 바라는 마음'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노래다. 지구의 환경 문제를 알리고자 하는 이번 행사의 주제와 일맥상통한다는 게 소속사의 설명이다.

지수는 "더 나은, 더 평등한, 지속 가능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우리의 보살핌 속에서 소중한 지구가 더 안전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