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카오페이 일반청약 오늘 시작…밤 10시까지 진행

송고시간2021-10-25 05:10

beta

올해 기업공개(IPO) 마지막 대어로 꼽히는 카카오페이가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을 시작한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카카오페이는 이날부터 26일까지 총 공모주식의 25%인 425만주를 대상으로 일반 청약을 받는다.

4개 증권사는 모두 첫날인 25일에 오후 10시까지 온라인으로 청약을 받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삼성·대신·한투·신한서 청약…100% 균등 배정

카카오페이 공모주 청약
카카오페이 공모주 청약

[한국투자증권 제공]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올해 기업공개(IPO) 마지막 대어로 꼽히는 카카오페이가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을 시작한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카카오페이는 이날부터 26일까지 총 공모주식의 25%인 425만주를 대상으로 일반 청약을 받는다.

대표 주관사인 삼성증권[016360]을 비롯해 대신증권[003540],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를 통해 청약할 수 있다. 증권사별 물량은 삼성증권 230만주, 대신증권 106만주, 한국투자증권 70만주, 신한금융투자 17만주 등이다.

카카오페이는 앞서 기관 투자자 수요예측에서 1천714.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흥행에 성공해 그 열기가 청약으로도 이어질지 이목이 쏠린다.

우선은 국내 IPO 사상 처음으로 일반 청약자 몫 공모주 물량 100%를 균등 배정하기로 해 개인 투자자들의 청약 관심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

기존 비례 방식은 증거금이 많을수록 유리했지만, 카카오페이 청약에서는 최소 단위인 20주(증거금 90만원)만 청약하면 모두가 같은 수량의 주식을 받을 수 있다.

4개 증권사는 모두 첫날인 25일에 오후 10시까지 온라인으로 청약을 받는다. 청약 마감일인 26일은 오후 4시까지 받는다.

카카오페이는 다음 달 3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 공모가(9만원) 기준 시가총액은 11조7천억원으로, 상장하자마자 유가증권시장 30위권에 진입할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페이는 당초 8월 상장 예정이었으나, 고평가 논란으로 금융당국의 증권신고서 정정 요구를 받으면서 상장 일정이 9월 이후로 늦춰졌다.

이어 공모가를 기존 6만3천∼9만6천원에서 6만∼9만원으로 낮추고 10월 상장을 시도했으나 9월 말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전면 시행에 따라 일부 상품의 판매가 중단되면서 상장이 한 차례 더 연기됐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