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천구 공사장 화재진압 약품 누출…2명 사망·9명 부상(종합2보)

송고시간2021-10-23 11:38

부상자 중 2명은 중상…누출 물질은 이산화탄소 성분

금천구 가산동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금천구 가산동 이산화탄소 누출 사고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23일 오전 서울 금천구 가산동 데이터허브센터에서 이산화탄소 누출사고가 발생해 21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이중 2명은 병원 이송 중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사고 발생 이후 중앙구조단 소방대원들이 화학복을 착용한 채 사고 현장에 진입하는 모습. 2021.10.23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23일 오전 8시 52분께 서울 금천구 가산동 가산메트로지식산업센터 신축 공사 현장 지하에서 화재진압에 쓰이는 약품인 소화 약제가 누출돼 작업자 2명이 숨지고 9명이 다쳤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하 3층에서 발생한 이 사고로 현장에서 작업하던 50세 남성과 45세 남성 2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2명이 호흡기 등에 중상을, 7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지하에서 보일러·소방시설 등의 보온작업을 하던 이들은 이산화탄소 성분의 소화 약제를 저장하는 설비가 파손되면서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금천구 공사장서 화재진압 약품 누출
금천구 공사장서 화재진압 약품 누출

(서울=연합뉴스) 23일 오전 서울 금천구 가산동의 가산메트로지식산업센터 신축 공사 현장 지하 3층에서 화재진압에 쓰이는 약품인 소화 약제가 누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이날 사고 현장에 소방 및 유해물질 탐지분석 차량 등이 대기하는 모습. 2021.10.23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사고 당시 현장에서는 총 52명이 작업 중이었고 사상자 11명 외에는 모두 스스로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추가로 구조해야 할 작업자가 있는지 수색 작업을 진행 중이다.

관할 소방서는 오전 9시 8분 모든 가용 인력을 동원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해 소방차량 29대와 소방대원 99명을 현장에 보냈다. 경찰과 구청 인력도 현장에서 사고 처리를 지원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구조 작업이 마무리되는 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