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2보] 신규확진 1천508명…금요기준 12주만에 1천500명대로 내려와

송고시간2021-10-23 09:39

beta

국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유행이 지속하는 가운데 23일 신규 확진자 수는 1천500명대 초반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천508명 늘어 누적 35만476명이라고 밝혔다.

금요일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 수는 4차 유행이 확산하던 7월 마지막 주(발표일 기준 7월 31일·1천538명)를 끝으로 매주 1천600명 이상을 기록하다가 12주 만에 1천500명대로 내려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역 1천487명·해외 21명…신규 확진자 109일째 네 자릿수

종로구 시장 집단확산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 북적
종로구 시장 집단확산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 북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국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유행이 지속하는 가운데 23일 신규 확진자 수는 1천500명대 초반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천508명 늘어 누적 35만47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1천439명·당초 1천440명으로 발표했다가 정정)보다 69명 많고, 1주일 전인 지난주 금요일(발표일 기준 10월 16일)의 1천617명과 비교하면 109명 적다.

또 금요일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 수는 4차 유행이 확산하던 7월 마지막 주(발표일 기준 7월 31일·1천538명)를 끝으로 매주 1천600명 이상을 기록하다가 12주 만에 1천500명대로 내려왔다.

이날 신규 확진자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 발생이 1천487명, 해외유입이 21명이다.

하루 확진자 수는 4차 유행이 시작한 지난 7월 7일(1천211명)부터 109일 연속 네 자릿수를 이어갔다.

지난 17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를 보면 일별로 1천420명→1천50명→1천73명→1천571명→1천441명→1천439명→1천508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9일(1천953명) 이후 15일 연속 2천명 미만으로 나오고 있다

abbie@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