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만 대형화재에 놀란 서울시, 쪽방촌 등 긴급 소방 안전점검

송고시간2021-10-22 06:00

beta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화재에 취약한 시내 주거 밀집 지역에서 긴급 소방 안전 점검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난 14일 대만 가오슝(高雄) 청충청(城中城) 주상복합건물에서 대형 화재로 대규모 인명 피해가 발생한 것을 계기로, 이같은 화재 사고를 방지하고자 긴급 점검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최태영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겨울철에는 난방 등에 따른 화재 요인이 증가하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화재에 취약한 주거시설의 안전 점검을 면밀하게 실시해 피해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쪽방촌 소방 안전 점검
쪽방촌 소방 안전 점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화재에 취약한 시내 주거 밀집 지역에서 긴급 소방 안전 점검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난 14일 대만 가오슝(高雄) 청충청(城中城) 주상복합건물에서 대형 화재로 대규모 인명 피해가 발생한 것을 계기로, 이같은 화재 사고를 방지하고자 긴급 점검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안전 점검 대상은 쪽방촌 등 43곳의 총 5천365세대이며, 소방서와 구청, 전기·가스 등 유관기관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다음 달 10일까지 안전 점검을 진행한다.

아울러 소방재난본부는 스프링클러 설비가 설치되지 않은 공동주택과 노후 고층건축물 등 709곳을 대상으로 긴급 소방특별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 화재 발생 시 신속한 진압과 인명 구조가 필요한 노인 의료복지시설 509곳을 대상으로 하는 관할 소방서별 훈련도 다음 달 중 이뤄진다.

최태영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겨울철에는 난방 등에 따른 화재 요인이 증가하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특히 화재에 취약한 주거시설의 안전 점검을 면밀하게 실시해 피해를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