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손흥민+케인, 24일 웨스트햄전서 EPL 최다골 합작 타이 도전

송고시간2021-10-21 11:29

beta

손흥민(29·토트넘)이 이번 주말 '단짝' 해리 케인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대 최다 골 합작 타이기록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부터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2021-2022 EPL 9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과 케인은 EPL 역대 최다 골 합작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어서 이 경기에서 달성할지 관심을 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2일 콘퍼런스리그는 결장할 듯…숨 고르고 '36번째 합작골' 정조준

해리 케인과 손흥민
해리 케인과 손흥민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손흥민(29·토트넘)이 이번 주말 '단짝' 해리 케인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대 최다 골 합작 타이기록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부터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2021-2022 EPL 9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9월 리그에서 3연패를 당했던 토트넘은 3일 애스턴 빌라에 2-1, 18일 뉴캐슬에 3-2 승리를 거두고 반등 흐름 속에 웨스트햄을 만난다.

8라운드까지 승점 15를 쌓아 EPL 5위에 이름을 올린 토트넘으로선 상위권 도약의 발판으로 삼아야 할 경기다.

선봉엔 단연 손흥민과 케인 듀오가 나설 전망이다.

특히 손흥민과 케인은 EPL 역대 최다 골 합작 기록을 눈앞에 두고 있어서 이 경기에서 달성할지 관심을 끈다.

이들은 리그에서 통산 35골을 합작, 프랭크 램퍼드-디디에 드로그바(첼시)가 보유한 EPL 역대 최다 골 합작 기록인 36골에 단 한 골 차로 다가섰다.

손흥민과 케인은 지난 시즌 14골을 합작해 1994-1995시즌 블랙번 로버스에서 13골을 함께 만들어낸 앨런 시어러-크리스 서턴의 'EPL 단일 시즌 최다 합작 골' 기록을 새로 쓰는 등 최고의 공격 콤비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시즌엔 케인의 초반 부진으로 리그에선 합작 골이 나오지 않다가 지난 뉴캐슬과의 8라운드에서야 발동이 걸렸다.

뉴캐슬전 손흥민의 골 장면
뉴캐슬전 손흥민의 골 장면

[로이터=연합뉴스]

전반 추가 시간 케인의 땅볼 크로스를 손흥민이 득점으로 연결해 3-2 승리로 이어지는 결승 골을 만들어냈다.

케인은 이 경기에서 전반 22분 팀의 두 번째 골을 직접 넣어 이번 시즌 리그 첫 득점포를 가동, 부진 탈출을 알렸다.

손흥민은 정규리그 3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를 포함하면 공식전 4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인데, 케인의 부활로 공격포인트 행진 기대감이 더욱 커졌다.

상대인 7위(승점 14) 웨스트햄은 최근 리그 4경기에서 패배와 승리를 번갈아 기록했다. 지난 라운드 에버턴을 1-0으로 따돌린 뒤 연승을 노린다.

웨스트햄과의 경기 전 토트넘은 22일 오전 1시 45분 피테서(네덜란드)와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조별리그 G조 3차전도 앞두고 있는데, 이 경기엔 손흥민과 케인을 비롯한 주전 선수들을 쉬게 할 것으로 보인다.

영국 이브닝 스탠더드 등 현지 언론은 네덜란드 출국 전 훈련에 뉴캐슬전에 선발로 나섰던 선수들이 참가하지 않았다며, 이들이 원정에 함께하지 않고 웨스트햄전에 대비할 거라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렌(프랑스)과의 1차전에서 비긴 뒤 이달 1일 2차전에서 무라(슬로베니아)를 5-1로 완파, 조별리그 2경기에서 1승 1무를 기록해 조 선두(승점 4)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