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오롱스포츠, 팔고 남은 패딩으로 만든 가구 전시

송고시간2021-10-21 11:00

beta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운영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는 팔고 남은 패딩으로 가구를 제작해 전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코오롱스포츠는 가구 디자이너 연진영에게 패딩 재고 40벌을 지원했고, 연 디자이너는 이를 활용해 '패디드 모듈 소파'를 제작했다.

코오롱스포츠는 이번 가구 제작의 의미에 대해 재고로 남은 패딩을 가구로 재조합하는 과정을 통해 지속가능성에 대한 이야기를 전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 운영하는 아웃도어 브랜드 '코오롱스포츠'는 팔고 남은 패딩으로 가구를 제작해 전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코오롱스포츠는 가구 디자이너 연진영에게 패딩 재고 40벌을 지원했고, 연 디자이너는 이를 활용해 '패디드 모듈 소파'를 제작했다.

코오롱스포츠는 이번 가구 제작의 의미에 대해 재고로 남은 패딩을 가구로 재조합하는 과정을 통해 지속가능성에 대한 이야기를 전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연 디자이너의 작품은 오는 25일까지 동대문 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리는 '2021 DDP디자인페어'에 전시된다.

패디드 모듈 소파
패디드 모듈 소파

[코오롱스포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