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철도노조 준법투쟁으로 일부 수도권전철 운행 지연

송고시간2021-10-21 09:41

beta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 소속 서울지방본부 운전지부 조합원들의 준법투쟁으로 수도권 전철 일부 구간에서 전동차 운행이 지연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21일 한국철도(코레일)와 철도 이용객들에 따르면 전날부터 경의중앙선 운정역에서 오전 시간대 용문행 전동차가 15분가량 지연 출발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수도권 전철 일부 노선, 일부 구간 전동차 운행이 10∼15분가량 지연되는 사례가 있다"며 "이용객들에게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의중앙선 운정역
경의중앙선 운정역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전국철도노동조합(철도노조) 소속 서울지방본부 운전지부 조합원들의 준법투쟁으로 수도권 전철 일부 구간에서 전동차 운행이 지연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

21일 한국철도(코레일)와 철도 이용객들에 따르면 전날부터 경의중앙선 운정역에서 오전 시간대 용문행 전동차가 15분가량 지연 출발했다.

한 이용객은 "어제와 오늘 이틀이나 전동차가 지연 출발해 회사를 지각했다"며 "왜 지연되는지 역에서는 설명도 안 해주고, 너무 답답하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서울지방본부 운전지부 조합원들은 스크린도어 확인 업무를 차장과 기관사가 함께 맡도록 한 지침에서 기관사를 제외할 것을 요구하며 지난달부터 준법투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수도권 전철 일부 노선, 일부 구간 전동차 운행이 10∼15분가량 지연되는 사례가 있다"며 "이용객들에게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말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