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굿스플로-한진택배와 전통시장 택배 활성화 돕는다

송고시간2021-10-20 11:29

beta

네이버는 물류 플랫폼 기업 굿스플로, 택배사 한진택배와 손잡고 전통시장 중소상공인 대상 택배 지원 실험 '착한택배'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착한택배는 전통시장 중소상공인의 물류 부담을 줄이고자 소규모 물량도 배송해주고, 이를 합리적 가격에 제공하는 취지의 서비스다.

기업들은 이를 통해 전통시장 중소상공인이 근거리 상품 배송이 가능해지도록 돕고, 나아가 전국 단골을 만들 수 있게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네이버 로고
네이버 로고

[네이버 웹사이트 캡처]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네이버는 물류 플랫폼 기업 굿스플로, 택배사 한진택배와 손잡고 전통시장 중소상공인 대상 택배 지원 실험 '착한택배'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는 이날부터 푸드윈도 블로그와 스마트스토어 센터에서 이 서비스 사용을 희망하는 시장과 판매자를 모집한다.

착한택배는 전통시장 중소상공인의 물류 부담을 줄이고자 소규모 물량도 배송해주고, 이를 합리적 가격에 제공하는 취지의 서비스다.

네이버는 푸드윈도에 시장 명물을 입점시키고 홍보를 도와 온라인 판로를 확보하고, 전통시장 안에 전용 오프라인 배송센터를 만든다.

굿스플로는 송장 프로그램 적용과 배송 운영과 관련해 중소상공인 교육을 맡았다.

한진택배는 집하 절차를 개선해 물류 처리 효율성을 높일 예정이다.

기업들은 이를 통해 전통시장 중소상공인이 근거리 상품 배송이 가능해지도록 돕고, 나아가 전국 단골을 만들 수 있게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네이버는 "광주 월곡시장과 용문 전통시장에서 이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 결과 상인당 월간 물동량이 두 달 사이에 3.9배로 늘었다"며 "한 달간 77만 원의 물류비용이 절감되거나, 하루 매출이 10배 가량 늘기도 했다"고 전했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