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송도국제도시 '바이오 클러스터' 확장 시동

송고시간2021-10-20 09:34

beta

인천경제자유구역의 핵심 성장동력인 송도국제도시 내 바이오 클러스터 규모를 2배 이상으로 키우는 프로젝트가 본격화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 11공구 첨단산업 클러스터 산업시설 용지를 공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곳은 2019년 6월 산업통상자원부의 개발계획 변경 승인을 받았고 지난해 9월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 확대 조성 기본계획에 따라 글로벌 상업화와 국내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선도할 수 있는 기업 유치를 목표로 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삼성바이오 인근 35만㎡에 첨단 의약품 제조시설 공모

공급 부지 위치도
공급 부지 위치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천경제자유구역의 핵심 성장동력인 송도국제도시 내 바이오 클러스터 규모를 2배 이상으로 키우는 프로젝트가 본격화하고 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 11공구 첨단산업 클러스터 산업시설 용지를 공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인근에 있는 이 용지는 35만7천㎡ 규모 1필지로, 차세대 백신과 치료제 등 첨단 의약품 제조시설을 유치할 계획이다.

이곳은 2019년 6월 산업통상자원부의 개발계획 변경 승인을 받았고 지난해 9월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 확대 조성 기본계획에 따라 글로벌 상업화와 국내 중소·벤처기업 육성을 선도할 수 있는 기업 유치를 목표로 한다.

구체적으로 의료용 물질과 의약품 제조업 분야 연구개발·제조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인천경제청은 다음 달 30일 사업제안서를 접수한 뒤 12월 10일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위한 평가위원회를 열 예정이다.

우선협상자가 정해지면 3개월간 협상을 거쳐 최종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한다.

이원재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부지 공급은 첨단 의약품 제조시설 유치를 통해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가 글로벌 바이오 허브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한 것"이라며 "역량 있는 기업들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시와 인천경제청은 송도 4·5공구 92만㎡에 조성된 바이오 클러스터를 매립 중인 송도 11공구로 연결해 총 200만㎡로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이를 통해 전체 입주기업 수를 700개로 늘리고 고용인원도 5천명에서 2만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송도국제도시는 현재 모더나 백신을 위탁생산하는 삼성바이오로직스를 비롯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연구·제조·서비스기업 60여 개가 입주해 있으며 단일도시 기준 세계 최대 규모의 바이오의약품 생산능력을 갖췄다.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