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리아소사이어티, 연례만찬서 LG와 GM에 '밴플리트상' 수여

송고시간2021-10-20 07:32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강건택 특파원 = LG와 제너럴모터스(GM)이 19일(현지시간) 한미관계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미 친선 비영리단체 코리아소사이어티로부터 '밴 플리트 상'을 수상했다.

코리아소사이어티는 이날 저녁 미국 뉴욕 맨해튼의 플라자호텔에서 2021년 연례 만찬을 개최하고 두 회사에 이 상을 수여했다.

밴 플리트 상은 미8군 사령관으로 한국전쟁에 참여한 뒤 1957년 코리아소사이어티를 창립한 제임스 밴 플리트 장군을 기리기 위해 1995년 제정한 상이다. 매년 한미관계에 공헌한 인물 또는 단체에 주어진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등이 역대 주요 수상자다.

올해 수상자인 LG와 GM은 합작법인 '얼티엄 셀즈'를 세워 전기차 배터리를 대량 생산하고 있어 한미 산업협력의 대표적 사례로 꼽힌다.

구광모 LG그룹 회장과 메리 배라 GM 최고경영자(CEO)는 만찬에 참석하지는 못하고, 영상 메시지로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에 온라인으로 진행됐던 코리아소사이어티 연례 만찬은 2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열렸다.

올해 행사에서는 웬디 셔먼 미 국무부 부장관이 기조연설을 했다.

LG에너지솔루션-GM 합작법인 '얼티엄셀즈' 미국 오하이오주 배터리 공장 건설 현장
LG에너지솔루션-GM 합작법인 '얼티엄셀즈' 미국 오하이오주 배터리 공장 건설 현장

[LG에너지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