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윤석열, 광주 영령·호남인 능멸 석고대죄하라"

송고시간2021-10-19 18:10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9일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대통령을 옹호하는 듯한 발언을 한 것과 관련해 "호남인 능멸"이라는 표현을 쓰며 즉각적인 사과를 촉구했다.

이 후보는 이날 SNS에 올린 '갈수록 태산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호남분들도 전두환이 정치는 잘했다고 한다'는 윤석열 후보님. 광주 영령과 호남인 능멸에 대해 지금 즉시 석고대죄하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정감사 출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
국정감사 출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9일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전 대통령을 옹호하는 듯한 발언을 한 것과 관련해 "호남인 능멸"이라는 표현을 쓰며 즉각적인 사과를 촉구했다.

이 후보는 이날 SNS에 올린 '갈수록 태산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호남분들도 전두환이 정치는 잘했다고 한다'는 윤석열 후보님. 광주 영령과 호남인 능멸에 대해 지금 즉시 석고대죄하라"고 말했다.

그는 "집단학살범도 집단학살 빼면 좋은 사람이라는 게 말이 된다고 생각하냐"며 윤 전 총장을 강하게 비판했다.

그러면서 "광주의 상처는 아직 아물지 않았고 진상규명조차 완전히 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앞서 윤 후보는 이날 국민의힘 부산 해운대갑 당협 사무실을 찾은 자리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이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정치는 잘했다고 말하는 분들이 많다. 호남에서도 그렇게 말하는 분들이 꽤 있다"고 말해 논란을 샀다.

전두환 비석 밟고 지나가는 이재명
전두환 비석 밟고 지나가는 이재명

지난 5월 18일 오후 광주 북구 망월동 민족민주열사묘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전두환 전 대통령의 이름이 쓰여진 비석을 밟고 지나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kmk@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pJngj6F8p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