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 혁명음악 대부 정율성 고향 광주서 '가을 음악제'

송고시간2021-10-19 14:09

beta

중국 3대 혁명음악가로 칭송받는 광주 출신 정율성 선생의 예술혼을 기리는 음악 축제가 열린다.

19일 광주시에 따르면 정율성 음악 축제는 오는 23∼29일 남구 양림동 오웬기념각, 우일선 선교사 사택 앞, 빛고을 시민문화관, 이이남 스튜디오 등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열린다.

김준영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가을밤 정취를 흠뻑 느끼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극복하는 힐링의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양림동 정율성 거리
양림동 정율성 거리

[광주 남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중국 3대 혁명음악가로 칭송받는 광주 출신 정율성 선생의 예술혼을 기리는 음악 축제가 열린다.

19일 광주시에 따르면 정율성 음악 축제는 오는 23∼29일 남구 양림동 오웬기념각, 우일선 선교사 사택 앞, 빛고을 시민문화관, 이이남 스튜디오 등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열린다.

'양림 프로젝트-한국의 몽마르트르: 양림의 정(鄭)' 공연은 정율성 선생이 유년 시절을 보낸 양림동에서 비대면으로 열린다.

금관 앙상블, 합창, 퓨전 국악, 트로트 등을 선보이는 공연은 23∼24일 광주문화재단 유튜브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27일 관현악의 밤, 28일 실내악의 밤, 29일 신인 음악회는 빛고을 시민문화관 공연장에서 관람할 수 있다.

다음 달 11∼18일에는 이이남 스튜디오에서 '정율성, 미디어아트를 만나다' 전시도 열린다.

김준영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가을밤 정취를 흠뻑 느끼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극복하는 힐링의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