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이징 등 중국 각지서 동시다발 코로나 확진 나와

송고시간2021-10-19 16:45

beta

최근 베이징(北京)을 비롯한 중국 각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보고되면서 다시 우려가 나오고 있다.

19일 베이징 펑타이(豊臺)구 방역당국에 따르면 최근 간쑤성에서 베이징으로 돌아온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검사한 결과 전날 밤 코로나19 양성으로 판정됐다.

중국에서는 상하이(上海)에서 산시(陝西)성 시안(西安)을 거쳐 간쑤성과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를 여행한 뒤 다시 시안으로 들어온 단체 여행객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9일 베이징의 주택가에 방역차량이 서있는 장면
19일 베이징의 주택가에 방역차량이 서있는 장면

[베이징청년보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선양=연합뉴스) 차병섭 특파원 = 최근 베이징(北京)을 비롯한 중국 각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보고되면서 다시 우려가 나오고 있다.

19일 베이징 펑타이(豊臺)구 방역당국에 따르면 최근 간쑤성에서 베이징으로 돌아온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검사한 결과 전날 밤 코로나19 양성으로 판정됐다.

중국에서는 상하이(上海)에서 산시(陝西)성 시안(西安)을 거쳐 간쑤성과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를 여행한 뒤 다시 시안으로 들어온 단체 여행객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 중이다.

산시성에서는 이들 여행객을 포함해 17~18일 확진 7명, 무증상감염 1명이 보고된 상태다.

또 밀접접촉자 파악 과정을 통해 18일 닝샤(寧夏)회족자치구 인촨(銀川)에서 1명, 18일부터 19일 오전 10시(현지시간) 사이 네이멍구 어지나(額濟納)에서 5명이 확진됐다.

이와 별개로 18일 네이멍구 얼렌하오터(二連浩特)에서는 해당 지역에서 나온 환자의 밀접접촉자를 조사하던 중 확진자 2명을 추가 확인했고, 후난성 당국도 "다른 성(省)에서 온 1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지방 당국은 확진자들이 다녀간 지역을 통제하고 관광지 일부를 잠정 폐쇄하는 한편, 주민 대상 핵산 검사와 밀접접촉자 파악 작업을 진행 중이다.

또 중앙 방역당국인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네이멍구·닝샤 자치구와 간쑤·산시성에 업무팀을 파견했다.

bsch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