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PD수첩', '고발사주 의혹' 김웅-조성은 통화음성 오늘 공개

송고시간2021-10-19 10:42

beta

MBC TV 'PD수첩'은 '고발사주 의혹'의 중심에 있는 국민의힘 김웅 의원과 제보자 조성은 씨의 통화 음성 파일을 최초로 공개한다고 19일 밝혔다.

'PD수첩'은 이날 오후 10시 30분 '누가 고발을 사주했나? 17분 37초의 통화' 편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둘러싼 '고발사주 의혹'을 조명한다고 밝혔다.

'PD수첩'에 따르면 김 의원과 조 씨는 지난해 4월 고발장 전달 전후로 두 차례에 걸쳐 총 17분 37초간 통화했으며, 김 의원은 고발장과 관련 자료, 접수할 곳(기관) 등을 직접 언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PD수첩- 누가 고발을 사주했나? 17분 37초의 통화'
'PD수첩- 누가 고발을 사주했나? 17분 37초의 통화'

[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MBC TV 'PD수첩'은 '고발사주 의혹'의 중심에 있는 국민의힘 김웅 의원과 제보자 조성은 씨의 통화 음성 파일을 최초로 공개한다고 19일 밝혔다.

'PD수첩'은 이날 오후 10시 30분 '누가 고발을 사주했나? 17분 37초의 통화' 편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둘러싼 '고발사주 의혹'을 조명한다고 밝혔다.

'PD수첩'에 따르면 김 의원과 조 씨는 지난해 4월 고발장 전달 전후로 두 차례에 걸쳐 총 17분 37초간 통화했으며, 김 의원은 고발장과 관련 자료, 접수할 곳(기관) 등을 직접 언급했다.

지난달 인터넷매체 뉴스버스는 조 씨의 제보를 통해, 검찰이 지난해 4월 총선을 앞두고 제1야당이었던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측에 여권 인사에 대한 고발을 사주했다는 의혹을 보도했다. 이에 윤 전 총장은 "출처와 작성자가 없는 괴문서"라며 의혹을 전면 부인한 바 있다.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