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의힘 "이재명, 해명없이 시종 비웃음…국민 모독"

송고시간2021-10-18 19:25

beta

국민의힘은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 경기지사로서 출석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를 향해 "답변 태도가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임승호 대변인은 논평에서 "이 후보는 몇 주 전 검증의 칼날이 자신을 향하자 야당 대표를 '위리안치' 시키겠다고 겁박했다"며 "그러나 이 후보는 각종 의혹에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 못하고 중언부언하며 스스로를 '절도안치' 시켜야 할 위기에 놓여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가 시종일관 비웃는 자세를 유지하는 것은 자신은 이 사건과 연관 없다고 과장해 표현하려는 의도가 깔려 있음과 동시에 이를 지켜보는 국민들에 대한 모독 행위"라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국민의힘은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 경기지사로서 출석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를 향해 "답변 태도가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임승호 대변인은 논평에서 "이 후보는 몇 주 전 검증의 칼날이 자신을 향하자 야당 대표를 '위리안치' 시키겠다고 겁박했다"며 "그러나 이 후보는 각종 의혹에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 못하고 중언부언하며 스스로를 '절도안치' 시켜야 할 위기에 놓여있다"고 말했다.

'절도안치'는 육지와 멀리 떨어진 섬으로 유배를 보낸다는 뜻으로, 앞서 이 후보가 유배된 죄인이 달아나지 못하도록 가시로 울타리를 만들고 그 안에 가두는 형벌을 뜻하는 '위리안치'를 언급한 것을 되받아친 것이다.

임 대변인은 또 "이 후보는 국감 내내 야당 의원들의 질의에 비웃고 질문의 핵심은 피해 나가며 동문서답하는 무책임한 태도를 보였다"며 "모호한 답변으로 일관할 게 아니라 '조폭연관설'을 비롯한 각종 의혹에 명확한 해명을 내놓으라"고 촉구했다.

김연주 상근부대변인도 논평에서 "이 후보가 국민의힘 질의 도중 중계 마이크에 소리가 잡힐 정도로 크게 반복적으로 웃었다"며 "누가 봐도 다분히 조롱이 섞인 것으로 이해되기에 충분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가 시종일관 비웃는 자세를 유지하는 것은 자신은 이 사건과 연관 없다고 과장해 표현하려는 의도가 깔려 있음과 동시에 이를 지켜보는 국민들에 대한 모독 행위"라고 비판했다.

답변하는 이재명 지사
답변하는 이재명 지사

(서울=연합뉴스) 전수영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8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도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1.10.18 [국회사진기자단] swimer@yna.co.kr

yjkim8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lOsV382Yxnk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