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얀센, 5개월새 효과 88→3% 추락…"최대한 빨리 부스터샷" 촉구

송고시간2021-10-17 15:51

beta

미국 내 전문가들이 얀센(존슨앤드존슨의 계열사) 백신에 대한 부스터샷을 가능한 한 빨리 서두를 것을 촉구하고 있다고 CNN방송, 뉴욕포스트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하는 기간에 얀센 백신의 효능이 크게 떨어졌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발표된 뒤에 나오는 목소리라고 이들 미국 언론은 설명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자문기구 백신·생물의약품자문위원회(VRBPAC)는 전날 만장일치로 얀센의 부스터샷을 승인하라고 권고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이자·모더나와 큰 차이…최신연구에 전문가들 지적

델타에 취약성 노출…"원래 두번 맞을 백신이었을 수도"

얀센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얀센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미국 내 전문가들이 얀센(존슨앤드존슨의 계열사) 백신에 대한 부스터샷을 가능한 한 빨리 서두를 것을 촉구하고 있다고 CNN방송, 뉴욕포스트가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는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확산하는 기간에 얀센 백신의 효능이 크게 떨어졌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발표된 뒤에 나오는 목소리라고 이들 미국 언론은 설명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자문기구 백신·생물의약품자문위원회(VRBPAC)는 전날 만장일치로 얀센의 부스터샷을 승인하라고 권고했다.

부스터샷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감소하는 백신의 효과를 다시 높이기 위해 기존에 설정된 완료 기준을 넘어 시행하는 추가접종이다.

FDA 자문위는 1회 접종으로 끝나는 얀센 백신을 맞은 지 2개월이 지난 뒤 얀센 부스터샷을 접종하도록 했다.

뉴욕포스트는 얀센 백신에 대한 부스터샷 권고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모더나가 개발한 백신보다 효능이 떨어질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라고 보도했다.

1회 접종으로 완료되는 얀센 백신. 미국 FDA 자문위는 화이자, 모더나 백신과 달리 얀센 백신에는 18세 이상 성인 모두에 2차 접종(부스터샷)을 권고했다.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1회 접종으로 완료되는 얀센 백신. 미국 FDA 자문위는 화이자, 모더나 백신과 달리 얀센 백신에는 18세 이상 성인 모두에 2차 접종(부스터샷)을 권고했다.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지난 14일 공개된 새로운 연구에서는 얀센 백신을 맞은 제대 군인 62만명을 분석한 결과 예방효과는 올해 3월 88%였다가 5개월이 지난 8월에는 3%에 그칠 정도로 급락했다.

이는 같은 기간에 모더나가 92%에서 64%, 화이자가 91%에서 50%로 낮아진 것과 비교할 때 급격하게 효능이 떨어지는 것이다.

뉴욕포스트는 이 기간이 전염력이 기존 바이러스보다 강한 델타 변이가 확산해 지배종 입지를 굳힌 시점이라는 점을 주목했다.

애시시 자 브라운대 공중보건학장은 CNN 인터뷰에서 "얀센은 매우 좋은 백신이지만 아마도 두 번 접종해야 하는 백신일 것"이라며 "두 번째 접종이 매우 빨리 이뤄지도록 하는 게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FDA 자문위원인 폴 오핏 박사는 "얀센 백신을 한 차례 접종한 사람이라면 두 번째 얀센 백신 접종이 이로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핏 박사는 팬데믹(감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때문에 아주 급박한 상황이 아니었더라면 얀센 백신이 두 차례로 접종이 완료되는 백신이 됐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CNN방송은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자료를 인용해 미국에서 1천500만명 이상이 얀센 백신을 맞았다며 그중 91%가 두 달 정도 전에 접종을 마쳤다고 보도했다.

taejong7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