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옛 여자친구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양평 야산서 발견

송고시간2021-10-14 10:23

beta

옛 여자친구를 살해한 남성이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전날 오후 6시 20분께 금천구 독산동 한 모텔에서 30대 여성 시신을 발견했다.

A씨는 13일 오전 10시께 경기 양평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상태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금천경찰서
서울금천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옛 여자친구를 살해한 남성이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서울 금천경찰서는 전날 오후 6시 20분께 금천구 독산동 한 모텔에서 30대 여성 시신을 발견했다.

모텔 직원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12일 오후 10시 30분께 이 여성과 함께 모텔에 들어간 남성 A(40)씨를 특정했다. 이들은 과거 연인 사이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13일 오전 10시께 경기 양평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된 상태였다. A씨는 독산동 모텔에서 여성을 살해한 뒤 13일 오전 4시께 홀로 모텔을 빠져나와 자신의 차를 몰고 야산으로 향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CCTV와 휴대전화 포렌식 등을 통해 살해 동기를 조사하고 피해자 시신은 부검할 예정"이라며 "피의자가 이미 사망한 사안이라 공소권 없음으로 처리될 것"이라고 말했다.

yd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