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생명공익재단, '삼성행복대상'에 장필화 이사장 등 8명 선정

송고시간2021-10-14 08:44

beta

삼성생명공익재단은 14일 '2021 삼성행복대상' 수상자 8명을 발표했다.

올해 수상자로는 여성선도상에 장필화(70)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여성창조상에 김봉옥(67)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회 위원장, 가족화목상에 김일주(83) 씨 등이 선정됐다.

여성선도상 수상자로 선정된 장필화 이사장은 1984년 한국 첫 여성학과인 이화여대 여성학과 교수로 부임해 500여명의 여성학자를 배출하고, 국내 100여개 대학에 여성학 강좌가 개설되도록 지원하는 등 30여 년간 한국 여성학의 토대를 마련하고 발전을 주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삼성생명공익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삼성생명공익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삼성생명공익재단은 14일 '2021 삼성행복대상' 수상자 8명을 발표했다.

올해 수상자로는 여성선도상에 장필화(70) 한국여성재단 이사장, 여성창조상에 김봉옥(67)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회 위원장, 가족화목상에 김일주(83) 씨 등이 선정됐다.

어른을 공경하며 가족 사랑을 실천한 청소년에게 주는 상인 청소년상은 유현우(14·동성중 2), 박하영(17·광양고 2), 박근난(19·부산시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하혜정(22·대구대 4), 박동규(24·영남대 4) 학생에게 돌아갔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상금 각 5천만원(청소년상 각 500만원)을 수여한다.

여성선도상 수상자로 선정된 장필화 이사장은 1984년 한국 첫 여성학과인 이화여대 여성학과 교수로 부임해 500여명의 여성학자를 배출하고, 국내 100여개 대학에 여성학 강좌가 개설되도록 지원하는 등 30여 년간 한국 여성학의 토대를 마련하고 발전을 주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여성창조상의 김봉옥 위원장은 국내 1세대 재활의학과 전문의로서 대한재활의학회장을 지내는 등 우리나라 재활의학을 개척해왔다.

김일주 씨는 아들 6형제 중 장남으로, 경북 울릉군에서 홀로 되신 모친이 104세가 된 지금까지 지극정성으로 봉양해와 가족화목상 수상자로 뽑혔다.

재단은 국내 각계 주요 기관과 전문 인사들로부터 추천받은 후보를 대상으로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업적 검증과 현장 실사 등 3개월간의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확정했다.

시상식은 다음 달 8일 한남동 삼성아동교육문화센터에서 열린다.

fusion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