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 금융비서' 마이데이터 맞춤서비스 정교해진다

송고시간2021-10-13 17:14

beta

'내 손 안의 금융비서'로 불리는 마이데이터의 맞춤형 금융서비스 추천이 더욱 정교해질 전망이다.

금융위원회는 13일 정례회의에서 이런 내용의 혁신금융서비스를 신규 지정해 오는 12월 중에 관련 서비스가 시행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금융소비자의 소비 패턴 등을 파악해 유용하고도 정확한 분석 정보를 제공하고 맞춤형 금융서비스 추천 등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맹점 사업자 등록번호 제공해 업종·업태 파악 가능

금융데이터 (PG)
금융데이터 (PG)

[홍소영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내 손 안의 금융비서'로 불리는 마이데이터의 맞춤형 금융서비스 추천이 더욱 정교해질 전망이다.

금융위원회는 13일 정례회의에서 이런 내용의 혁신금융서비스를 신규 지정해 오는 12월 중에 관련 서비스가 시행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마이데이터업은 흩어진 개인 신용정보를 한곳에 모아 보여주고 재무 현황·소비패턴 등을 분석해 적합한 금융상품 등을 추천하는 등 자산·신용관리를 도와주는 서비스다.

기존에는 신한카드, 국민카드 등 카드사가 마이데이터 사업자에 신용카드 이용 정보 제공 시 가맹점 이름만 제공해 어떤 업종인지 파악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이번에 가맹점 사업자 등록번호를 함께 제공하기로 함에 따라 마이데이터 사업자가 가맹점의 업종과 업태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게 됐다.

다만 카드사에는 본인 조회 및 분석 목적에만 정보를 제공하도록 하고 이 서비스를 받는 마이데이터 사업자는 제삼자 정보제공을 하지 않도록 부가 조건을 달았다.

금융위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금융소비자의 소비 패턴 등을 파악해 유용하고도 정확한 분석 정보를 제공하고 맞춤형 금융서비스 추천 등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금융위원회는 현재까지 총 154건의 혁신금융서비스를 지정했으며 원활한 테스트 진행을 위해 11건은 지정 기간을 연장했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