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스코 3분기 영업이익 첫 3조원대…창사 이래 최대(종합2보)

송고시간2021-10-13 17:24

beta

포스코[005490]가 글로벌 철강 수요 증가에 힘입어 창사 이래 첫 3조원대 분기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포스코[005490]는 연결 기준 3분기 영업이익이 3조1천10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364.18%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3일 공시했다.

포스코의 분기 영업이익이 3조원을 넘어선 것은 1968년 창사 이래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매출은 44.5%↑…글로벌 수요·중국 감산으로 실적 개선세 지속 전망

포스코센터
포스코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포스코[005490]가 글로벌 철강 수요 증가에 힘입어 창사 이래 첫 3조원대 분기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포스코[005490]는 연결 기준 3분기 영업이익이 3조1천10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364.18%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3일 공시했다.

매출은 20조6천100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44.53% 증가했다.

포스코의 분기 영업이익이 3조원을 넘어선 것은 1968년 창사 이래 처음이다.

포스코는 앞서 2분기에도 2조2천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국제회계기준(IFRS) 실적을 공시한 2010년 이래 첫 분기 2조원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는데 불과 3개월 만에 다시 영업이익을 9천억가량 늘리며 사상 최대 영업이익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는 시장 전망치를 크게 웃돈 규모다. 앞서 연합인포맥스가 집계한 시장 전망치는 2조8천167억원 수준이었다.

별도 기준 매출은 11조3천100억원, 영업이익은 2조3천억원으로 각각 작년 동기 대비 71.88%, 784.62% 증가했다.

포스코의 이 같은 '깜짝 실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나타난 자동차, 건설 등 주요 전방 산업의 회복이 철강 수요 증대로 이어진 영향이 크다. 견고한 수요 속에 주요 제품의 단가 인상이 특히 수익성 개선 효과를 가져왔다.

전문가들은 원재료인 철광석 가격도 일부 올랐지만 조선용 강판을 포함한 주요 제품의 판매 단가가 오르면서 수익성이 확대됐다고 분석했다.

포스코에서 철강 부문은 전체 매출 가운데 60%가량의 비중을 차지한다.

이에 더해 경쟁 관계인 중국의 철강 감산 기조로 포스코가 반사이익을 누렸다.

NH투자증권[005940] 변종만 연구원은 지난 7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글로벌 경기 회복과 중국의 철강 감산으로 철강 가격은 철광석 가격 급락에도 불구하고 높은 수준에서 유지됐다"며 포스코의 3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점쳤다.

철강 외 다른 사업 부문의 실적 개선도 전체적인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

건설·에너지 등을 포함하는 '글로벌인프라 부문'과 케미칼이 속한 '신성장 부문'의 영업이익도 역대 최고 수준이라고 포스코 관계자는 덧붙였다.

업계 내부에선 4분기 실적도 긍정적으로 전망하고 있다.

글로벌 수요가 지속되는 가운데 중국의 철강 감산 정책도 유지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엔가이드가 집계한 포스코의 4분기 영업이익 전망치 평균(컨센서스)은 작년 동기 대비 161% 증가한 2조2천557억원 규모다.

기대를 뛰어넘는 3분기 실적에 4분기 실적 전망치의 상향 조정도 예상된다.

삼성증권[016360]의 백재승 연구원은 지난달 발표한 보고서에서 "내년 2월 베이징 동계 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중국 정부가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조치를 강력하게 시행할 가능성이 높다. 연말로 갈수록 철강 감산 조치는 강화될 수밖에 없다"며 연말까지 포스코에 우호적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내다봤다.

포스코는 오는 25일 3분기 컨퍼런스콜 방식으로 기업설명회를 열어 구체적인 실적을 공개할 예정이다.

[그래픽] 포스코 실적
[그래픽] 포스코 실적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jin34@yna.co.kr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