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장동에 고발사주 의혹 격돌…법사위 '공수처 첫 국감' 주목

송고시간2021-10-12 06:00

beta

국회는 12일 법사위, 정무위, 행안위, 교육위 등 13개 상임위원회별로 국정감사를 이어간다.

법사위는 헌법재판소·헌법재판연구원·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상대로, 정무위는 국민권익위원회·국가보훈처 등을 상대로 각각 국감을 진행한다.

법사위에서는 출범 후 첫 국감을 받는 공수처를 상대로 여야 간 격돌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3개 상임위별 국감 진행

코로나19로 출입 제한되는 국정감사장
코로나19로 출입 제한되는 국정감사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2021년 국정감사 첫날인 1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회의실 앞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출입 인원 제한으로 관련 부처 직원들이 복도에서 대기하고 있다. 2021.10.1 [국회사진기자단]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회는 12일 법사위, 정무위, 행안위, 교육위 등 13개 상임위원회별로 국정감사를 이어간다.

법사위는 헌법재판소·헌법재판연구원·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를 상대로, 정무위는 국민권익위원회·국가보훈처 등을 상대로 각각 국감을 진행한다.

법사위에서는 출범 후 첫 국감을 받는 공수처를 상대로 여야 간 격돌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한창 공수처 수사가 진행 중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사주' 의혹을 집중적으로 부각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민의힘은 자당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의 적법성 논란 등을 거론하는 동시에 대장동 개발 사업과 관련한 각종 의혹을 꺼내 들며 역공을 펼 것으로 보인다.

대장동 증인 채택 문제로 진통을 겪고 있는 정무위에서도 대장동 의혹을 놓고 공방을 이어갈 가능성이 크다.

올해 권익위가 각 당의 의뢰로 진행한 국회의원 부동산 전수조사 과정이나 그 결과가 적절했는지 여부를 두고도 질의가 집중될 전망이다.

행안위는 이날 인천시와 충청남도 등을 대상으로 국감을 한다. 민주당 대선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8일 행안위 국감 이전에 사퇴할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이날 국감에서 논란이 예상된다.

교육위는 이날 부산·대구·광주·울산·제주·전남·전북·경남·경북 등 9개 교육청을 대상으로 국감을 한다.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에서는 한국전력공사를 대상으로 신재생에너지 공급 의무화 비율의 상향 조정에 따른 전기요금 인상 가능성을 두고 질의가 오갈 예정이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