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시다 내각 지지율…마이니치 49%·교도통신 55%(종합)

송고시간2021-10-05 18:41

beta

4일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의 출범 때와 비교해 저조한 것으로 조사됐다.

마이니치신문과 사회조사연구센터가 4~5일 18세 이상 일본 유권자를 대상으로 긴급 유·무선 전화 여론조사(응답자 1천35명)를 한 결과,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49%로 나타났다.

교도통신이 4~5일 18세 이상 일본 유권자 대상 긴급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에 따르면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55.7%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스가 내각 출범 대비 10~15%P↓…당·각료 인사 실망 반영

유권자 70% "기시다, 아베·스가 노선으로부터 전환해야"

취임 기념 촬영하는 일본 기시다 내각 각료들
취임 기념 촬영하는 일본 기시다 내각 각료들

(도쿄 EPA=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앞줄 가운데) 일본 신임 총리가 4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각료들과 함께 취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leekm@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4일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내각의 지지율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의 출범 때와 비교해 저조한 것으로 조사됐다.

마이니치신문과 사회조사연구센터가 4~5일 18세 이상 일본 유권자를 대상으로 긴급 유·무선 전화 여론조사(응답자 1천35명)를 한 결과,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49%로 나타났다.

기시다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 비율은 40%였다.

작년 9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 출범 때 마이니치신문 등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선 스가 내각 지지율이 64%로 조사된 바 있다.

내각 출범 시점의 지지율로는 기시다 내각이 스가 내각보다 15%포인트 낮은 셈이다.

마이니치신문은 "조사 방법이 달라 단순 수치 비교는 할 수 없지만, 최근 20년 기준으로 (기시다 내각의 출범 시점 지지율은) 아소 다로(麻生太郞) 내각(2008년 9월 출범)에 이어 2번째로 낮았다"고 이날 보도했다.

기시다 내각의 각료 면면에 대해서는 "기대감이 있다"는 답변은 21%에 그쳤고, "기대감이 없다"는 51%에 달했다.

자민당 간사장에 아마리 아키라(甘利明)를 기용한 것에 대해서는 54%가 부정적으로 평가했고, 긍정적인 평가는 22%에 그쳤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와 아소 자민당 부총재의 영향력이 강해졌다고 이야기되는 것에 대해서는 기시다 총리의 정권 운영에 "마이너스가 된다"는 응답 비율이 59%에 달했고, "플러스가 된다"는 답변은 23%에 머물렀다.

교도통신이 4~5일 18세 이상 일본 유권자 대상 긴급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에 따르면 기시다 내각 지지율은 55.7%였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 비율은 23.7%에 그쳤다.

교도통신이 스가 내각 출범 때 실시한 여론조사(작년 9월 16~17일)에선 내각 지지율이 66.4%로 나타난 바 있다. 기시다 내각의 출범 시점 지지율이 스가 내각 대비 10.7%포인트 낮은 셈이다.

이번 교도통신 여론조사에서 기시다 총리가 각료 및 자민당 간부 인사 때 자민당 내 "파벌을 배려해 결정했다"는 응답이 74.4%에 달했고, "적재적소로 결정했다"는 18.8%에 그쳤다.

기시다 총리가 아베·스가 정권의 노선으로부터 "전환해야 한다"는 응답은 69.7%에 달했고, "계승해야 한다"는 24.1%에 그쳤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