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40회 세종문화상에 한글과컴퓨터·소설가 백시종 등

송고시간2021-10-04 12:31

beta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40회를 맞이한 세종문화상 수상자로 한국문화 부문에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김연수)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예술 부문에 백시종 소설가, 학술 부문에 김슬옹 세종국어문화원장, 국제문화교류 부문에 이찬해 프놈펜국제예술대 총장, 문화다양성 부문에 CJ문화재단(대표 이재현)이 각각 선정됐다.

시상식은 8일 오전 10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며 한글주간 누리집(www.한글날.com)을 통해 중계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글주간 '우리의 한글 누리를 잇다'
한글주간 '우리의 한글 누리를 잇다'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올해 40회를 맞이한 세종문화상 수상자로 한국문화 부문에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김연수)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또 예술 부문에 백시종 소설가, 학술 부문에 김슬옹 세종국어문화원장, 국제문화교류 부문에 이찬해 프놈펜국제예술대 총장, 문화다양성 부문에 CJ문화재단(대표 이재현)이 각각 선정됐다.

세종문화상은 세종대왕의 위업을 기리고 그 창조 정신을 잇고자 1982년 제정된 대통령 표창이다. 한국문화 진흥 등 각 분야에서 뛰어난 공적이 있는 개인·단체를 대상으로 대통령 표창과 상금을 시상한다.

아울러 한글발전 유공자 포상 및 표창 수상자로는 고(故) 안상순 전 금성출판사 사전팀장(보관문화훈장), 김칠관 전 인천성동학교 교감(화관문화훈장), 강익중 미술가·윤인구 KBS아나운서·셰리쿨로바 미나라 중앙아시아 한국대학 총장(문화포장) 등이 이름을 올렸다.

시상식은 8일 오전 10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리며 한글주간 누리집(www.한글날.com)을 통해 중계된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