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힘, 이재명 겨냥 '대장동 특검' 관철 '靑 도보투쟁' 추진

송고시간2021-10-04 11:11

이준석, '판교대장동게이트 특검법' 수용 촉구
이준석, '판교대장동게이트 특검법' 수용 촉구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사진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지난달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판교대장동게이트 특검법' 수용을 촉구하고 있는 모습. [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은 4일 대장동 의혹과 관련, 특검 수사를 촉구하기 위한 '도보 투쟁'을 추진하고 있다.

당 지도부는 국회에서 청와대까지 도보로 이동하면서 대국민 선전전을 벌이는 방안을 고려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 핵심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원내는 원내대로 싸우되 지도부 차원에서 여론전을 강화하려는 차원"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르면 내일부터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에 특검법안 수용을 요구하는 도보 투쟁을 시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최측근으로 지목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본부장이 구속됨에 따라 특검법안 관철을 위한 투쟁 수위를 한층 더 높일 계획이다.

다만, 과거 드루킹 특검 요구 당시 감행했던 국회 앞 천막 단식 농성 방식 등은 아직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원내 관계자는 통화에서 "강경 투쟁이 필요하지만 단식, 삭발은 아니다"라며 "국민 관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새로운 방식의 투쟁을 계속해서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