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4시간 넘게 '새우꺾기'…"외국인보호소서 가혹행위 당해"

송고시간2021-09-29 16:59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HMwZ7uYVoY

(서울=연합뉴스) 외국인보호소에 수용된 한 모로코인 남성이 엎드린 채 사지를 등 뒤로 결박당하는 등 인권침해를 겪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28일 사단법인 두루 등에 따르면 모로코 국적의 30대 A씨 측은 올해 6월 경기 화성 외국인보호소에 수용 중 직원들로부터 가혹행위를 당했다며 그달 말 인권위에 진정을 냈습니다.

A씨는 보호소 생활 중 외부 병원 진료 등을 요구하다가 직원들과 마찰을 빚은 뒤 독방인 '특별계호실'에서 손발을 등 뒤로 묶은 채 엎드린 이른바 '새우꺾기' 자세를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보호소 CCTV에는 A씨가 약 4시간 24분간 이런 상태로 구금된 장면이 담겼습니다.

보호소는 A씨가 지속해서 폭력을 행사하는 등 문제를 일으켜 불가피한 조처를 했다고 말했습니다.

길강묵 화성 외국인보호소장은 "총 20회에 걸쳐 기물 파손과 자해 행위 등을 하는 등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는 행위를 해 더 위험한 상황의 발생을 막기 위해 취한 조처"라고 말했습니다.

A씨는 체류 기간을 연장하지 못해 지난 3월 강제퇴거명령을 받은 뒤 본국 송환 전까지 이곳 임시 시설에 수용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김건태·안창주>

<영상: 연합뉴스TV, 사단법인 두루 변호사 제공>

[영상] 4시간 넘게 '새우꺾기'…"외국인보호소서 가혹행위 당해"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