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일 오전까지 남부지방 비…중부 내륙 짙은 안개

송고시간2021-09-29 16:35

beta

30일 오전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온다.

기상청은 29일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오는 가운데 중부지방과 전북은 밤부터 30일 새벽 사이, 전남권과 경상권, 제주도는 30일 오전까지 비가 온다고 밝혔다.

비가 내려 대기가 습한 데다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30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경기 내륙과 강원 내륙·산지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에 젖지 않겠지
비에 젖지 않겠지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비옷을 입은 한 시민이 29일 전북 전주시 전북대학교 앞을 자전거를 타고 달리고 있다. kan@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30일 오전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온다.

기상청은 29일 전국이 흐리고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오는 가운데 중부지방과 전북은 밤부터 30일 새벽 사이, 전남권과 경상권, 제주도는 30일 오전까지 비가 온다고 밝혔다.

30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충청 남부, 남부지방, 제주도, 울릉도·독도 20∼70㎜(많은 곳 전남 동부 남해안, 경남권 해안 100㎜ 이상), 경기 남부와 강원도(북부 내륙 제외), 충청 북부 5∼10㎜다.

남부지방은 30일 새벽까지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는 10도 이상으로 크겠다.

30일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13∼21도, 낮 최고기온은 25∼30도로 예상된다.

비가 내려 대기가 습한 데다가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30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경기 내륙과 강원 내륙·산지는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낀다.

그 밖의 중부 내륙도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으니 운전할 때는 차간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해 추돌사고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중부 내륙에 위치한 공항은 짙은 안개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길 수 있는 만큼 항공기 이용객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해달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