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마트 "창고형 할인점 빅마켓 20개 이상으로 확대"

송고시간2021-09-29 06:00

beta

롯데마트가 창고형 할인점 빅(VIC)마켓 사업에 드라이브를 건다.

롯데마트는 내년 초 목포점과 전주 송천점, 광주 상무점을 VIC마켓으로 전환하는 것을 시작으로 2023년까지 점포 수를 20개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롯데마트는 "새롭게 선보이는 VIC마켓은 창고형 할인점의 기본 가치 외에 기존 VIC마켓의 강점인 신선식품을 더욱 특화할 예정"이라며 "리빙과 와인 전문점 등 카테고리 전문 매장도 함께 연계한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롯데 VIC마켓
롯데 VIC마켓

[롯데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롯데마트가 창고형 할인점 빅(VIC)마켓 사업에 드라이브를 건다.

롯데마트는 내년 초 목포점과 전주 송천점, 광주 상무점을 VIC마켓으로 전환하는 것을 시작으로 2023년까지 점포 수를 20개 이상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롯데마트는 이와 함께 사업 비전을 '언제나 새로운 상품으로 고객 가치를 지향하는 창고형 매장'으로 새롭게 정했다.

경쟁사의 창고형 할인점이 없는 호남권과 창원지역에서 시작해 2023년에는 수도권으로 올라온다는 전략이다.

자체 브랜드(PB) 개발을 가속화하고 해외 조달 상품을 확대하는 등 상품 차별화도 시도한다. 이를 위해 PB 해외조달상품을 2023년까지 전체 상품의 30%로 확대한다.

롯데마트는 "새롭게 선보이는 VIC마켓은 창고형 할인점의 기본 가치 외에 기존 VIC마켓의 강점인 신선식품을 더욱 특화할 예정"이라며 "리빙과 와인 전문점 등 카테고리 전문 매장도 함께 연계한다"고 설명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