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면허 운전·경찰폭행 혐의' 노엘, 소속사와 계약 해지

송고시간2021-09-28 17:44

beta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인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소속사 글리치드 컴퍼니(Glitched Company) 측은 28일 "노엘과 협의 하에 계약을 해지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달 18일 서울에서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래퍼 노엘
래퍼 노엘

[글리치드 컴퍼니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인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소속사 글리치드 컴퍼니(Glitched Company) 측은 28일 "노엘과 협의 하에 계약을 해지했다"고 밝혔다.

글리치드 컴퍼니는 지난 4월 노엘의 1인 레이블로 설립됐다. 그는 지난달 26일 신곡 '트렌드 세터'를 발표했으며 새 앨범 발매도 예고하는 등 음악 활동에 나섰으나 최근 잇단 행동으로 물의를 빚었다.

그는 이달 18일 서울에서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앞서 그는 2019년 운전자 바꿔치기(범인도피교사) 및 음주운전 혐의 등으로 기소돼 지난해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집행유예 기간이 끝나기도 전에 또 다른 범죄 혐의로 입건된 것이다.

올해 4월에는 부산에서 폭행 사건에 휘말려 검찰에 송치되기도 했다. 다만 이 사건은 검찰이 '공소권 없음' 처분을 내렸다.

kimhyoj@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bzHxEHTqeU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