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해 전세보증 사고로 2030세대 피해 큰폭 증가"

송고시간2021-09-27 17:58

beta

올해 전세 보증금 사고로 인해 2030세대의 피해가 집중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의원은 27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 8월 기준 2030세대의 HUG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사고 금액은 2천210억원으로 40대 이상 연령대의 사고 금액 1천302억원을 크게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장경태 의원은 "전세난 속에서도 2030에 대한 전세 사기가 심각하다는 단적인 예"라며 "보증을 받은 사람들은 다행이지만 아닌 경우 상황이 매우 어려운 만큼 전세 사기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올해 전세 보증금 사고로 인해 2030세대의 피해가 집중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의원은 27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 8월 기준 2030세대의 HUG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사고 금액은 2천210억원으로 40대 이상 연령대의 사고 금액 1천302억원을 크게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전셋값 고공행진
전셋값 고공행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서울에서 3.3㎡당 평균 전셋값이 1억원을 넘는 아파트들이 잇달아 등장하고 있다.
23일 부동산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힐스테이트1단지' 전용면적 31.402㎡는 지난달 5일 보증금 12억6천만원(6층)에 전세 계약을 체결했다.
3.3㎡(평)당으로 환산한 이 아파트 전셋값은 1억3천264만원에 달해 3.3㎡당 전셋값으로 역대 최고액으로 확인됐다.
사진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과 청담동 일대 아파트 단지. 2021.9.23 uwg806@yna.co.kr

2030세대의 사고 금액은 20대는 564억원, 30대는 1천646억원이었다.

2019년만 해도 전세보증 사고 금액은 40대 이상이 2천283억원, 2030세대는 1천117억원으로 40대 이상 사고 금액이 2배가량 더 많았다. 연령대로 보면 40대가 1천253억원으로 전 연령 중에 가장 많았다.

작년에는 30대가 2천29억원으로 40대를 앞지르긴 했지만 2030을 통틀어서는 2천320억원으로 여전히 40대 이상(2천347억원)보다는 작았다.

하지만 올해 들어 상황이 급변한 것이다.

특히 20대 사고 금액은 증가율이 더 가파른 상황이다. 2019년 62억원에 불과했던 사고 금액은 작년 291억원으로 늘어났고 올해 들어 8월까지 564억원으로 이미 지난해 2배 수준에 육박했다.

장경태 의원은 "전세난 속에서도 2030에 대한 전세 사기가 심각하다는 단적인 예"라며 "보증을 받은 사람들은 다행이지만 아닌 경우 상황이 매우 어려운 만큼 전세 사기에 대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