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후 K200 장갑차 등 성능개선 추진…방사청, 내일 업체설명회

송고시간2021-09-27 09:11

beta

40여 년 전 개발된 K200 계열 장갑차 등 무기체계 60여 건에 대한 성능개선 사업이 내년 추진된다.

방위사업청은 오는 28일 한국방위산업진흥회에서 관심 업체들을 대상으로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 계획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군별로 보면 육군은 1980년대 개발된 K200 계열 장갑차의 기계식 속도·회전계를 전자식으로 교체하는 것을 비롯해 치누크(CH-47D) 헬기의 배터리 등 노후 장비를 교체하는 사업 등을 추진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내년 사업 60여건 진행 목표…2천692억원 예산안 국회에 제출

육군 K200 장갑차
육군 K200 장갑차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합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40여 년 전 개발된 K200 계열 장갑차 등 무기체계 60여 건에 대한 성능개선 사업이 내년 추진된다.

방위사업청은 오는 28일 한국방위산업진흥회에서 관심 업체들을 대상으로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 계획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 사업은 운용 중이거나 생산단계에 있는 무기체계의 개선 필요사항을 신속 조치하기 위해 실시되는 것이다. 방사청은 국방부 및 각 군 등과 협의를 통해 개선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사업 60여 건을 내년에 진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2022년도 사업 예산으로 2천692억원을 정부안으로 국회에 제출했다.

군별로 보면 육군은 1980년대 개발된 K200 계열 장갑차의 기계식 속도·회전계를 전자식으로 교체하는 것을 비롯해 치누크(CH-47D) 헬기의 배터리 등 노후 장비를 교체하는 사업 등을 추진한다.

해군은 주요 함정에서 자기장 감쇄를 위해 운용 중인 자기장 교정장비 개선 등을 계획하고 있다. 이를 통해 함정 생존성 향상 및 부품 단종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 밖에 공군은 FA/TA-50 항공기의 고속 지상 활주 시 안정성 향상을 위한 관련 부품 개선 사업 등을 관심 업체들에 설명할 계획이다.

방사청은 이번 설명회 후 내달 신규 사업을 확정해 내년부터 사업별로 입찰 공고할 예정이다.

강은호 방위사업청장은 "앞으로도 군에서 운용 중인 무기체계의 개선 필요사항을 적기에 파악한 후 신속한 조치를 통해 우리 군의 작전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