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41회 가람시조문학상에 시조 시인 임성구의 '논거울'

송고시간2021-09-24 15:15

beta

가람시조문학상 심사위원회는 제41회 가람시조문학상 수상작으로 임성구 시조 시인의 '논거울'을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유재영 심사위원장은 "우리 글의 아름다움, 섬세하고 순수한 서정, 율격의 미학적 의미를 담은 작품들"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가람시조문학상은 익산 출신의 시조 시인인 가람 이병기 선생(1891∼1968)의 문학 정신을 기리고 역량 있는 시조 작가를 발굴하기 위해 1979년 제정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가람 이병기 시비
가람 이병기 시비

[연합뉴스 자료사진]

(익산=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가람시조문학상 심사위원회는 제41회 가람시조문학상 수상작으로 임성구 시조 시인의 '논거울'을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신인상은 정진희 시조 시인의 '왕궁리에서 쓰는 편지'가 차지했다.

유재영 심사위원장은 "우리 글의 아름다움, 섬세하고 순수한 서정, 율격의 미학적 의미를 담은 작품들"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가람시조문학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2천만원과 상패, 신인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천만원과 상패를 준다.

시상은 다음 달 6일 익산시 여산면 가람 생가에서 개최되는 가람시조문학제에서 한다.

가람시조문학상은 익산 출신의 시조 시인인 가람 이병기 선생(1891∼1968)의 문학 정신을 기리고 역량 있는 시조 작가를 발굴하기 위해 1979년 제정됐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