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MLB 토론토, 미네소타에 '무릎'…AL 와일드카드 경쟁 점입가경

송고시간2021-09-24 12:32

beta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미네소타 트윈스에 패해 와일드카드 2위 뉴욕 양키스와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토론토는 24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필드에서 미네소타에 2-7로 졌다.

2연패 한 토론토는 시즌 85승 68패로 아메리칸리그(AL) 와일드카드 2위 양키스에 1경기 뒤진 3위에 머물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6회 홈에 들어오다가 태그 아웃당하는 토론토 디커슨
6회 홈에 들어오다가 태그 아웃당하는 토론토 디커슨

[USA 투데이/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미네소타 트윈스에 패해 와일드카드 2위 뉴욕 양키스와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토론토는 24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타깃필드에서 미네소타에 2-7로 졌다.

2연패 한 토론토는 시즌 85승 68패로 아메리칸리그(AL) 와일드카드 2위 양키스에 1경기 뒤진 3위에 머물렀다.

토론토가 포스트시즌에 오르려면 막차 탑승권이 걸린 와일드카드 2위를 차지해야 한다. 와일드카드 1위는 보스턴 레드삭스다.

AL 와일드카드 경쟁은 동부지구 세 팀의 각축전으로 압축됐다.

탬파베이 레이스가 동부지구 1위 확정을 예약한 상황에서 보스턴은 양키스를 2경기, 토론토를 3경기 차로 따돌리고 와일드카드 1위를 달린다.

정규리그 9경기씩 남긴 가운데 25∼27일 양키스와 보스턴의 3연전, 29∼10월 1일 양키스와 토론토의 3연전에서 세 팀의 운명이 갈릴 것으로 점쳐진다.

목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에 오른 토론토의 왼손 투수 류현진(33)은 캐치볼과 불펜 투구를 시작해 양키스와의 3연전에 등판하는 것을 목표로 복귀에 속도를 내고 있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