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양산 물금에 경남 9번째 수소충전소 개소

송고시간2021-09-24 10:00

beta

경남도는 24일 양산시 물금버스차고지에 수소충전소를 개소했다.

경남에서는 9번째, 양산에서는 첫 수소충전소다.

경남도와 양산시는 이날 박종원 경제부지사, 김일권 양산시장 등 지역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식을 열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테이프컷팅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테이프컷팅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24일 양산시 물금버스차고지에 수소충전소를 개소했다.

경남에서는 9번째, 양산에서는 첫 수소충전소다.

경남도와 양산시는 이날 박종원 경제부지사, 김일권 양산시장 등 지역 기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식을 열었다.

물금수소충전소는 진주와 김해에 이어 올해 도내에서는 3번째 문을 연 수소충전소다.

건축면적 300㎡(저장동 277.4㎡, 충전동 22.5㎡)에 국비 15억원 등 총 36억원을 투입해 지난 6월 착공했다.

하루 16시간 기준 최대 350kg을 충전할 수 있는 용량을 갖춰 수소승용차(5kg) 70대, 수소버스(29kg) 12대를 완충할 수 있다.

수소 판매가격은 kg당 8천원으로 계획하고 있다.

양산시에서 경동도시가스에 위탁해 CNG충전소와 복합충전소로 운영할 예정이다.

경남도는 연말까지 4곳의 수소충전소를 추가 개소해 수소차 보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박종원 경제부지사는 "양산시 최초의 수소충전소를 개소함으로써 창원, 김해, 양산 등 동부경남 전체에 수소충전 기반이 구축돼 수소모빌리티 보급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될 것"이라며 "양산시가 부울경 수소경제권의 한 축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양산 물금수소충전소 개소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