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토종꿀 박사' 김대립씨,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명인 선정

송고시간2021-09-23 14:31

beta

청주시는 '토종꿀 박사'인 김대립(46) 청주시 한봉지회 회장이 농촌진흥청으로부터 축산분야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 명인'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 명인은 지역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최고 농업기술자로 식량작물, 채소, 과수, 화훼·특작, 축산분야에서 한 명씩 선정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대립씨
김대립씨

[청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청주=연합뉴스) 윤우용 기자 = 청주시는 '토종꿀 박사'인 김대립(46) 청주시 한봉지회 회장이 농촌진흥청으로부터 축산분야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 명인'으로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대한민국 최고농업기술 명인은 지역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최고 농업기술자로 식량작물, 채소, 과수, 화훼·특작, 축산분야에서 한 명씩 선정된다. 청주에서 명인이 나오기는 처음이다.

벌통 자동개폐장치 등 9건의 특허를 보유한 김 회장은 낭충봉아부패병에 강한 토종벌 증식과 복원을 위해 힘쓰고 있다.

낭충봉아부패병은 제2종 법정 가축전염병이다.

꿀벌 유충에 바이러스가 감염돼 번데기가 되지 못하고 마르거나 썩어서 죽는 질병이다.

시상식은 오는 12월 농촌진흥청에서 열린다. 김 회장에게는 인증패와 상금 등이 수여된다.

y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