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섹스앤더시티' 게이 친구역 윌리 가슨 57세로 사망

송고시간2021-09-22 17:07

beta

미국 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로 이름 난 배우 윌리 가슨이 5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고 미 CNN 방송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섹스 앤 더 시티' 제작사 HBO·HBO맥스도 성명에서 "스크린에서도, 삶에서도 윌리 가슨은 그의 세계에 있던 모든 이에게 밝은 빛이자 헌신적인 친구였다"며 "그는 HBO에서 가장 사랑받는 캐릭터 중 하나를 만들어냈다"고 추모했다.

가슨은 1998∼2004년 도시 여성들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와 2008, 2010년 나온 동명 영화에서 주인공 캐리 브래드쇼(세라 제시카 파커 분)에게 연애 관련 조언을 아끼지 않는 절친한 친구 스탠퍼드 블래치 역을 맡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드라마·영화 전편에 캐리 절친 스탠퍼드로 출연

윌리 가슨 [AP=연합뉴스/자료사진]

윌리 가슨 [AP=연합뉴스/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미국 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로 이름 난 배우 윌리 가슨이 57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고 미 CNN 방송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윌리 가슨의 아들 네이선(20)은 인스타그램에 "아빠 사랑해요. 편히 쉬세요. 저와 모험을 함께하고 많은 것을 이뤄내 기뻐요"라는 글을 올렸다.

'섹스 앤 더 시티' 제작사 HBO·HBO맥스도 성명에서 "스크린에서도, 삶에서도 윌리 가슨은 그의 세계에 있던 모든 이에게 밝은 빛이자 헌신적인 친구였다"며 "그는 HBO에서 가장 사랑받는 캐릭터 중 하나를 만들어냈다"고 추모했다.

연예 전문 매체 TMZ는 가슨이 암 투병을 했으나 암이 사인인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전했다.

가슨은 1998∼2004년 도시 여성들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와 2008, 2010년 나온 동명 영화에서 주인공 캐리 브래드쇼(세라 제시카 파커 분)에게 연애 관련 조언을 아끼지 않는 절친한 친구 스탠퍼드 블래치 역을 맡았다.

스탠퍼드의 동성 연인 앤서니 마렌티노 역을 맡았던 마리오 칸톤은 트위터에 "엄청난 슬픔"이라며 "그보다 더 멋진 TV 파트너는 없었다"고 애도했다.

캐리 역의 세라 제시카 파커와 함께한 윌리 가슨 [AP=연합뉴스/자료사진]

캐리 역의 세라 제시카 파커와 함께한 윌리 가슨 [AP=연합뉴스/자료사진]

뉴저지에서 태어난 가슨은 13세 때 연기 공부를 시작했으며 '치어스' 등 TV쇼 게스트로 할리우드에 발을 디뎠다.

이후 '섹스 앤 더 시티'뿐 아니라 '화이트 칼라', '뉴욕경찰 24시(NYPD Blue)', '하와이 파이브-오' 등 TV 드라마에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그는 HBO 맥스가 선보이는 '섹스 앤 더 시티' 후속 드라마 '앤드 저스트 라이크 댓(And Just Like That)'에서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었다.

가슨은 입양 아동들의 권리를 적극적으로 지지했으며 아들 네이선의 입양일에는 인스타그램에 "언제나 내 인생 최고의 날"이라고 썼다.

피플에 따르면 가슨은 2008년 7살이던 네이선을 처음 만나 1년여간 서류 절차 끝에 2010년 입양했다.

cheror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