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얀센백신 부스터샷 접종 때 감염 예방효과 94%…미국 분석결과"

송고시간2021-09-21 21:09

beta

미국 제약사 존슨앤드존슨(J&J)은 계열사 얀센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부스터샷(추가 접종) 효과가 강력하다고 밝혔다고 미국 CNBC 방송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J&J는 미국에서 얀센 백신을 1차로 맞고 2개월 뒤 한 차례 더 맞으면 예방 효과가 94%로 상승했고 항체 수준도 1회 접종 때보다 4∼6배 높아졌다고 밝혔다.

J&J는 부스터샷을 접종하면 코로나19 중증을 예방하는데 100% 효과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증 예방효과는 100%…미국·유럽 당국과 시행 논의중

얀센 백신 (CG)[연합뉴스TV 제공]

얀센 백신 (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미국 제약사 존슨앤드존슨(J&J)은 계열사 얀센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부스터샷(추가 접종) 효과가 강력하다고 밝혔다고 미국 CNBC 방송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J&J는 미국에서 얀센 백신을 1차로 맞고 2개월 뒤 한 차례 더 맞으면 예방 효과가 94%로 상승했고 항체 수준도 1회 접종 때보다 4∼6배 높아졌다고 밝혔다.

특히 J&J는 부스터샷을 접종하면 코로나19 중증을 예방하는데 100% 효과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부스터샷의 부작용은 1차 접종 때와 비슷한 것으로 분석됐다.

J&J의 최고과학책임자(CSO)인 폴 스토펠스 박사는 "부스터샷이 코로나19에 대한 보호력을 강화한다는 증거"라고 말했다.

얀센 백신은 1회 투여만으로 접종이 완료되고 그 예방효과는 66% 정도로 알려져 있다.

AP 통신은 J&J의 이번 발표가 18∼55세를 대상으로 한 초기 연구 결과라며 동료평가를 아직 거치지 않았다고 전했다.

J&J는 미국 식품의약국(FDA), 유럽의약품청(EMA) 등과 얀센 백신의 부스터샷 접종 여부나 대상 등을 논의하고 있다.

noj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