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진, 추석 씨름대회서 통산 7번째 백두장사…올 시즌 3관왕

송고시간2021-09-21 17:11

beta

김진(32·증평군청)이 '위더스제약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백두장사 꽃가마에 올랐다.

김진은 21일 충남 태안군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백두장사(140㎏ 이하)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서경진(창원시청)을 3-0으로 제압했다.

올해 5월 해남 대회와 6월 단오 대회 백두급 우승을 차지한 김진은 올 시즌 3연패를 달성하며 강자의 면모를 뽐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증평군청 김진,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
증평군청 김진,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

[대한씨름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김진(32·증평군청)이 '위더스제약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서 백두장사 꽃가마에 올랐다.

김진은 21일 충남 태안군 태안종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백두장사(140㎏ 이하)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서경진(창원시청)을 3-0으로 제압했다.

올해 5월 해남 대회와 6월 단오 대회 백두급 우승을 차지한 김진은 올 시즌 3연패를 달성하며 강자의 면모를 뽐냈다.

자신의 7번째 백두장사 타이틀이며, 2017년도에 천하장사를 지낸 것을 포함하면 통산 8번째 장사에 등극했다.

16강전에서 손명호(의성군청)를 2-1로, 8강전에서 이재광(영월군청)을 2-0으로 물리친 그는 준결승에서 이번 대회 우승 후보로 꼽힌 '루키' 최성민(태안군청)까지 2-1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생애 첫 장사 타이틀에 도전한 서경진을 상대로 김진은 노련미를 발휘했다.

첫판 주특기인 들배지기를 성공시켜 리드를 잡은 김진은 두 번째 판과 세 번째 판에서도 내리 들배지기로 상대를 쓰러뜨려 손쉽게 우승을 확정했다.

◇ 위더스제약 2021 추석장사씨름대회 백두급(140㎏ 이하) 경기 결과

백두장사 김진(증평군청)

2위 서경진(창원시청)

3위 최성민(태안군청)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