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 연휴 코로나19 덮친 인천 자월도…17명 확진, 누적 32명

송고시간2021-09-21 13:21

beta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던 인천 자월도에서 추석 연휴 주민들이 잇따라 감염돼 방역 당국이 대응에 나섰다.

인천시 옹진군은 추석인 21일 자월도 주민 1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자월도에서는 추석 연휴 첫날인 지난 18일부터 15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추가 확진자까지 포함해 누적 감염자는 32명으로 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근 덕적도에서도 17일 이후 10명 연쇄 확진…섬 방역 비상

고향 가는 길
고향 가는 길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김상연 기자 =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던 인천 자월도에서 추석 연휴 주민들이 잇따라 감염돼 방역 당국이 대응에 나섰다.

인천시 옹진군은 추석인 21일 자월도 주민 1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자월도에서는 추석 연휴 첫날인 지난 18일부터 15명이 양성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추가 확진자까지 포함해 누적 감염자는 32명으로 늘었다.

앞서 자월도에 사는 A씨 가족 4명은 이달 11∼13일 사흘간 미추홀구 한 장례식장에 머문 뒤 섬으로 돌아왔다.

A씨 등은 이 과정에서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을 가능성이 있어 검체 검사한 결과 모두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옹진군은 지난 19∼20일 이틀간 섬 주민 772명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진행했으며, 이날까지 28명의 추가 감염자를 찾아냈다.

자월도 주민 대부분은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옹진군은 인천에서 자월도로 들어가는 여객선이 승봉도, 대이작도, 소이작도 등지를 거쳐 운항하는 점을 고려해 추가 확진자가 더 나올 것으로 예측했다.

한편 또 다른 서해 섬인 덕적도에서도 지난 17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데 이어 전날 확진자 1명이 추가돼 누적 감염자는 10명이 됐다.

옹진군 관계자는 "섬 주민들에 대한 일차적인 검사는 완료했지만, 잠복기 등을 고려했을 때 추가 감염 우려가 크다"며 "추가적인 전수 검사를 계속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goodl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