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 싸이티바, 한국에 백신 원부자재 생산시설 투자키로(종합)

송고시간2021-09-22 04:38

beta

미국의 대표적인 글로벌 백신 원부자재 생산기업인 싸이티바(Cytiva)가 21일(현지시간) 한국에 생산 시설 마련을 위한 투자를 결정했다.

싸이티바는 이날 미국 뉴욕 시내 한 호텔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한국에 대한 투자 방침을 밝혔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싸이티바는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적 공급 부족 현상을 빚는 백신 원부자재 일회용 세포배양백을 한국에서 생산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해외 백신기업 1호 투자유치…2022∼2024년 5천250만달러 투자

기업간 협력 MOU 4건·연구기관간 협력 MOU 4건도 체결

문대통령 "한미회담 4개월만에 중요성과…국제사회와 협력 확대"

박수치는 문 대통령
박수치는 문 대통령

(뉴욕=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참석자들과 박수치고 있다. 2021.9.22 jjaeck9@yna.co.kr

(뉴욕=연합뉴스) 김범현 임형섭 기자 = 미국의 대표적인 글로벌 백신 원부자재 생산기업인 싸이티바(Cytiva)가 21일(현지시간) 한국에 생산 시설 마련을 위한 투자를 결정했다.

싸이티바는 이날 미국 뉴욕 시내 한 호텔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한국에 대한 투자 방침을 밝혔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이와 관련해 싸이티바는 2022∼2024년 5천250만 달러를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담은 투자신고서를 산업통상자원부에 제출했다.

싸이티바는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적 공급 부족 현상을 빚는 백신 원부자재 일회용 세포배양백을 한국에서 생산할 계획이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브리핑에서 "지난 8월 글로벌 백신 허브화 전략이 발표된 이후 성사된 1호 해외 백신기업 투자 유치 건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엠마뉴엘 리그너 싸이티바 회장은 이날 행사에서 "한국은 그 어떤 시장보다 역동적이고 저희가 가치를 두고 있는 시장"이라며 "한국과 파트너십을 구축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전 세계 환자들을 더 나은 방식으로 돕겠다"고 밝혔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뉴욕=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시내 호텔에서 열린 한미 백신 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9.22 jjaeck9@yna.co.kr

또 백신 관련 기업 간 4건의 협력 양해각서(MOU), 연구기관 간 4건의 협력 MOU가 체결됐다.

민간기업 간 MOU에는 백신 소재·부품·장비 협력, 공동 개발, 위탁 생산 등의 내용이 담겼다.

유바이오로직스는 미국의 아쥬반스 테크놀러지에 백신 후보물질의 필수 재료인 면역 증강제를 공급하기로 했고, 아이진은 미국의 트라이링크 바이오테크놀러지로부터 mRNA(메신저 리보핵산) 백신 후보물질에 사용되는 원부자재인 캡핑 시약 등을 도입하기로 했다.

팜젠사이언스는 미국의 액세스 바이오, 아이비 파마와 mRNA 백신 공동 개발 협약을, 큐라티스는 미국의 HDT바이오가 개발 중인 코로나 백신을 위탁 생산하기 위한 협력을 각각 맺었다.

연구기관 간 MOU는 글로벌 보건 위기에 한미가 공동 대응하기 위한 내용이 주를 이룬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미국 펜실베이니아대학의 mRNA 백신 전달체 공동 연구 협력이 대표적이다.

문 대통령은 "오늘 협약은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백신 파트너십 구축에 합의한 뒤 4개월 만에 달성한 중요한 성과"라며 "원부자재 공급부터 백신 생산에 이르는 미국의 폭넓고 탁월한 개발 역량과 한국의 세계적 의약품 생산 능력이 결합했다. 백신 생산을 획기적으로 늘려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또 "한국은 새로운 백신 산업을 위해 투자와 지원 아끼지 않을 것이며 국제사회와의 연대와 협력을 확대할 것"이라며 "오늘 한미 양국이 모범적이고 의미 있는 힘찬 걸음을 내디뎠다"고 했다.

최석근 유바이오로직스 대표는 "한국 기업들 모두 미국 백신 업계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더 좋은 백신을 만들어 국민들께 보답하겠다"고 인사했다.

kbeomh@yna.co.kr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